상단여백
HOME 나라사랑광장 Military Action
화생방 정찰차-Ⅱ 내년 전력화
  • 국방일보
  • 승인 2016.02.25 10:36
  • 댓글 0

북한 화생방전 위협·테러 대비

육군 전방부대·해병대에 배치

북한의 화생방전 위협과 테러, 유독가스, 시설파괴 및 누출사고에 대비하기 위한 ‘화생방 정찰차-Ⅱ(장갑형)’가 내년부터 육군 전방부대와 해병대에 전력화된다.

방위사업추진위원회(이하 방추위)는 24일 오후 국방부 화상회의실에서 한민구 국방부 장관 주재로 제93회 회의를 열어 ‘화생방 정찰차-Ⅱ(장갑형) 초도 생산계획(안)’을 승인했다.

화생방 정찰차-Ⅱ(장갑형) 사업은 2011년 12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정부 투자 및 업체 주관으로 개발됐으며, 운용시험 평가 결과 ‘전투용 적합’ 판정을 받았다. 사업비는 3100여억 원이며, 90여 대를 생산할 계획이다. 내년에는 5대를 초도생산해 육군 전방부대와 해병대에 작전 배치할 예정이다.

방위사업청 관계자는 “화생방 정찰차-Ⅱ(장갑형)를 전력화하면 이원화된 화학·생물학 정찰체계가 통합되고, 원거리에서도 화학작용제 탐지가 가능해 화생방 작전지원 능력이 크게 향상될 것”이라며 “특히 해외 유사 장비와 비교했을 때 성능과 가격 면에서 유리하고, 국산화율이 98.7%에 달해 수출경쟁력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국방일보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국방일보  http://kookbang.dema.mil.kr/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방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美 백악관 보좌관 “러, 핵무기 사용시 파국적 결과 맞이할 것 경고”
美 백악관 보좌관 “러, 핵무기 사용시 파국적 결과 맞이할 것 경고”
美 상원 동아태 소위원장 “김정은, 주민 안위보다 핵무기 중시···북한자유주간 성명”
美 상원 동아태 소위원장 “김정은, 주민 안위보다 핵무기 중시···북한자유주간 성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