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안전
안전처, 불량 소방용품 유통 사전 차단 나선다
  • (사) 대한민국 재난·안전 서포터즈
  • 승인 2016.07.20 14:30
  • 댓글 0
▲ ⓒ 인터넷캡처
국민안전처(장관 박인용)는 소방용품에 대한 대국민 안전성과 신뢰도를 높이고, 불량 소방용품 유통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2016년 소방용품 수집검사’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지금까지의 소방용품 수집검사는 도·소매상을 통해 대부분 유통되기 때문에 도·소매상에 유통 중인 품목을 불시 수거하여 검사하는 방법으로 추진해왔다.
그러나 올해부터는 소방용품의 수집방법을 다양화하여 제조사에서 생산하여 제품검사를 마친 것에서 부터 시공직전인 용품까지 수집·검사하여 불량소방용품의 유통을 사전에 차단할 계획이다.
2012년 수집·검사제도가 도입된 이후, 그간 총 35종 3,671개 품목을 수집·검사했고 그 중 축광표지 성능미달업체 제품 1종 1,600개를 회수하여 폐기 처리했다.
금년 상반기 수집검사 품목은 민원이 발생한 품목을 포함하여 시·도 소방본부 및 소방관련 단체의 의견을 수렴해서 7종 198개를 선정했다. 그 시기(7.12~15)와 방법(5개 지역 25개소)은 비공개로 진행했다.
이번에 수집된 소방용품은 한국소방산업기술원에 의뢰하여 성능기준의 적합여부를 판단하고, 그 결과에 따라 조치할 예정이다.
양질의 소방용품의 시공은 국민생활의 안전확보로 직결되기 때문에 어떠한 상황에서도 그 성능이 완벽해야하기에 적법하게 유통 중인 소방용품이라도 그 성능기준의 적합성을 확인할 필요가 있다.
국민안전처 이일 소방산업과장은 “이번 수집검사를 통해 양질의 소방용품 유통과 시공에 대해 제조사, 도·소매상 및 시공업체 관계자의 책임의식이 강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사) 대한민국 재난·안전 서포터즈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바이든 “난민 수용 상한 상향할 것”···민주당 지지층 흡수유도 우려
바이든 “난민 수용 상한 상향할 것”···민주당 지지층 흡수유도 우려
존슨앤드존슨 백신 접종 중단···바이든 “화이자&모더나 백신 6억 회분 보유”
존슨앤드존슨 백신 접종 중단···바이든 “화이자&모더나 백신 6억 회분 보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