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안전
119요원, 미국서 선진응급의료 배운다29일부터 9월 2일까지 국외 연수 실시
  • (사) 대한민국 재난·안전 서포터즈
  • 승인 2016.07.29 17:57
  • 댓글 0
▲ ⓒ 연합뉴스
국민안전처는 중앙소방본부(본부장 조송래)는 29일부터 9월 2일까지 5주간 현장 119구급대원 10명을 대상으로 ‘미국 재난현장 응급의료체계 실습’을 위해 국외연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과정은 국민안전처와 연수기관인 미국 조지아주 ‘어거스타 의과대학’이 긴밀히 협조하여 설계한 것으로 미국 응급의료체계 전반의 이해와 전문응급처치 실습 및 환자구조훈련, 응급센터 임상수련, 구급차 동승출동 및 해부학 실습 등 체험 중심 교육으로 구성됐다.
이와 함께 리치먼드 911상황실과 어거스타 구급센터 견학, 소방서 일일근무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예정이다. 그 밖에도 미국 응급의료시스템의 국내 구급현장과 연계방안을 연구함과 동시에 응급상황 대응능력 테스트 등 참여형 교육을 유기적으로 운영하여 교육효과를 극대화 할 계획이다.
교육 연수자들은 구급대원 전문교육프로그램 개발, 구급장비 기준 개선 등 119구급정책수립에 참여해 왔으며, 앞으로도 구급정책자문단으로 지속적으로 활용할 방침이다.
중앙소방본부 권대윤 119구급과장은 “연수과정을 계기로 119구급대원의 재난현장 대응능력 함양과 더불어 병원 전 단계 응급의료서비스에 대한 국민적 기대 충족의 시너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중앙소방본부는 양질의 응급의료 제공에 대한 국민적 요구를 반영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현장 119구급대원 양성을 위해 2013년 개설됐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사) 대한민국 재난·안전 서포터즈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바이든 “난민 수용 상한 상향할 것”···민주당 지지층 흡수유도 우려
바이든 “난민 수용 상한 상향할 것”···민주당 지지층 흡수유도 우려
존슨앤드존슨 백신 접종 중단···바이든 “화이자&모더나 백신 6억 회분 보유”
존슨앤드존슨 백신 접종 중단···바이든 “화이자&모더나 백신 6억 회분 보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