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특집기획
‘통일을 향한 소통’ 제5회 통통코리아 통일대장정 ③ “대한민국을 구한 위대한 삯 바느질”2017 통통코리아 휴전선 국토대장정 3일차
  • 정은이 기자
  • 승인 2017.07.19 19:06
  • 댓글 0
   
▲ ⓒ 거룩한 대한민국 네트워크
 
셋째 날 아침이 밝았다. 군부대에서 식사를 마치고 을지전망대로 향했다. 아쉽게도, 날씨가 흐린 탓에 전망을 볼 수 없었지만, 전방을 지키고 있는 군인 장병들에 대한 감사함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다.
 
을지전망대 관람 후, 제4땅굴에 도착하였다. 전시물, 영상, 그리고 땅굴 관람을 통해 북한의 계속된 남침야욕을 눈으로, 귀로,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다. 동시에, 땅굴을 북한의 재남침전에 발견할 수 있었음에 가슴을 쓸어내렸다.
 
이후, 행군을 하여 도솔산 위령비에 도착했다. 전투식량으로 점심식사를 한 후, 악명 높은 도솔산의 깔딱고개를 등반하였다. 숨이 ‘깔딱깔딱’ 넘어간다고 하여 깔딱고개라 이름 붙여진 곳이였는데, 대원들은 몸소 경험했다. 깔딱고개를 넘어 도솔산 정상에 다다랐을 땐, 힘듦이 절로 잊혔다. 도솔산이 간직한 절경은 사진으로는 절대 담을 수 없는 것이었다.
 
   
▲ ⓒ 거룩한 대한민국 네트워크
 
도솔산 등반 후, 대원들은 한반도의 모양을 본떠 만든 인공 섬인, 한반도 섬으로 향했다. 한반도 섬을 한 바퀴 돌며, 대한민국을 위해, 통일을 위해 기도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
 
모든 행군 일정을 마치고, 부대로 향했다. 식사를 마치고, 이호 목사님의 강의를 들었다.
 
강의는 손원일 제독과 백두산함에 관한 것이었다.
 
   
▲ ⓒ 거룩한 대한민국 네트워크
 
한국에 군함이 없던 시절, 한국의 해군은 삯 바느질과 삯 빨래, 그리고 4인 가족이 일주일 생활비도 감당하지 못하는 해군 장교들의 월급, 그리고 성금으로 미국의 녹이 슨 중고함정을 샀다. 이 중고함정은 물에 뜰 수 없어, 두달동안 해군 장교들이 직접 그 안에서 숙박을 해결하며 고친 후에야 작동했다. 백두산함은 그렇게 탄생했다. 대한민국의 국기를 게양한 최초의 전투함이었다. 이 작디작은 전투함은, 부산상륙작전에서 기적적인 승리를 거두었다. 뿐만 아니라, 모든 해전에서 무패를 기록하였다. 백두산함이 부산항을 막아내지 못했다면, 6.25전쟁은 북한의 승리로 끝났을 것이다.
 
   
▲ ⓒ 거룩한 대한민국 네트워크
 
대원들은 눈물을 절로 글썽이게 하는 대한민국 해군의 스토리를 듣고, 느낀 점을 서로 나누었다.
 
애국심이 생기지 않을 수 없는 하루였다.
 
   
▲ ⓒ 거룩한 대한민국 네트워크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정은이 기자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中 해킹그룹, 대한건설정책연구원 등 국내 12개 학술기관 홈페이지 해킹
中 해킹그룹, 대한건설정책연구원 등 국내 12개 학술기관 홈페이지 해킹
‘국민 영웅’ 박항서 감독 떠나보내는 베트남···“리더십과 성과는 오랫동안 국민 마음 속에 남을 것”
‘국민 영웅’ 박항서 감독 떠나보내는 베트남···“리더십과 성과는 오랫동안 국민 마음 속에 남을 것”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