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나라사랑광장 이달의 독립운동가
농민 의병장 김수민 '8월의 독립운동가' 선정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7.07.31 11:40
  • 댓글 0
ⓒ 연합뉴스

국가보훈처는 광복회, 독립기념관과 공동으로 김수민(1867~1909) 의병장을 '8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했다고 31일 밝혔다.

1867년 경기도 장단군에서 태어난 선생은 무예와 사격술, 전술에 능했다. 동학농민혁명에 참여해 일본을 상대로 싸웠으며 광무황제의 강제퇴위와 대한제국 군대의 해산을 계기로 경기도 지역에서 농민들을 중심으로 의병을 일으켰다.

1907년 13도창의군과 함께 서울 진공작전에 참여했으나 무산되자 이듬해 휘하 의병부대를 이끌고 경기 동북부 지역 연합의병을 규합했다. 의병운동을 전개하면서 일본군의 헌병분파소를 파괴하는 등 전과를 올렸다.

1909년 3월 '창의도독부사령장겸군량관' 명의로 전국에 격문을 보낸 이후 새롭게 의병부대를 재편했다. 서울에 잠입해 정세를 살피고 총기와 군수품을 구입했다.

같은 해 8월 서울 잠입한 사실이 일제에 의해 포착되어 고양군 하도면으로 피신했으나 경성필동헌병대에 부하 2명과 함께 체포됐다.

헌병대 사령부에서 고문을 당하면서도 "나를 죽일지 살릴지 빨리 결정할 것이고, 나에 대하여 장황하게 질문하여도 답할 것이 없다"고 하면서 끝까지 동료 의병을 보호했다.

1909년 11월 교수형을 받고 2년 여에 걸친 구국 의병전쟁을 마감했다. 정부는 고인의 공적을 기리어 1962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했다.

연합뉴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인터넷뉴스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美 백악관 보좌관 “러, 핵무기 사용시 파국적 결과 맞이할 것 경고”
美 백악관 보좌관 “러, 핵무기 사용시 파국적 결과 맞이할 것 경고”
美 상원 동아태 소위원장 “김정은, 주민 안위보다 핵무기 중시···북한자유주간 성명”
美 상원 동아태 소위원장 “김정은, 주민 안위보다 핵무기 중시···북한자유주간 성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