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문정인 “평창 올림픽 기간에 한미 연합훈련 축소·중단 논의해야”
  • 김영주
  • 승인 2017.09.26 11:32
  • 댓글 1
문정인 통일외교안보 특보 ⓒ 연합뉴스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별보좌관이 또다시 한미 연합군사훈련 축소를 주장했다. 문 특보는 25일 강원도민일보와의 인터뷰에서 “한미연합군사훈련을 축소하거나 잠정 중단하는 방안을 논의할 수도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미 연합군사훈련은 1년 전부터 준비하는 데 한 두 달 전에 이를 중단하겠다고 하면 미국이 받아들일 수 없을 것”이라며 “지금부터 공론화하는 작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는 정부 방침으로 정해진 사항은 아니”라면서도 “평창동계올림픽을 통해 남북한 간의 새로운 신뢰관계를 구축할 수 있다면 하나의 옵션이 될 가능성도 있다”고 했다.

문 특보는 “미국이 얼마나 협조해줄지 관건”이라며 “(올림픽 기간 휴전을) 강원도에서 강력히 주장하고 강원도민들이 주장하면 평창동계올림픽 계기로 새로운 반전이 만들어지고 신뢰구축의 얘기도 나올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거듭 촉구했다.

문 특보는 줄 곳 북핵 동결과 한미 연합군사훈련의 중단을, 이것이 어려우면 동결 대 축소를 모색해야 한다고 주장해 논란을 일으켜왔다.

이같은 주장이 계속되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18일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학자 입장에서 떠들어 안보 특보로 생각되지 않는다”고 공개 비판에 나서기도 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김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영호 2017-09-28 00:50:17

    북측에다가는 왜 미사일 실험발사 중단요청을 함께 못하는지...
    현실이 서글플 뿐입니다   삭제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촛불단체 “국정원·보안수사대는 존재 자체가 악폐… 해체하라”
    촛불단체 “국정원·보안수사대는 존재 자체가 악폐… 해체하라”
    'JSA귀순자' 간발의 차로 극적탈출…北추격조, 바로 뒤에서 총격
    'JSA귀순자' 간발의 차로 극적탈출…北추격조, 바로 뒤에서 총격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