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나라사랑광장 이달의 독립운동가
2017년 11월의 독립운동가 이근주 선생
  • 강석영
  • 승인 2017.11.01 16:24
  • 댓글 0

국가보훈처는 광복회, 독립기념관과 공동으로 이근주(李根周, 1860~1910) 선생을 2017년 11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했다.

선생은 홍성 출생으로 1895년 을미사변과 단발령에 항거하여 일어난 홍주의병에 참여하였으며, 1910년 국치의 비보를 접하자 자결로 항거했다.

1895년 홍주의병에 김복한․안병찬 등과 참여하였으며, 김복한 등 주도자들이 체포된 뒤에는 조의현 등과 재기를 시도하였으나 뜻을 이루지 못했다.

선생은 홍주의병 과정을 기록한「을미록」, 나라가 매군매국(賣君賣國)의 무리에 의해 더렵혀짐을 한탄한「절의가」, 민영환의 순국을 기린 혈죽시 등 여러 항일 기록을 남겼다.

1910년 8월 국치의 비보를 접하자, “국운이 다하였으며 성인의 도가 끊어져 살아갈 마음이 없다. 일본한테 나라를 빼앗긴 것은 너무나 분통하고 부끄럽고 또 싫어서 죽을 수밖에 없다” 하며 자결을 결심했다.

1910년 9월 큰형의 환갑이 지난 뒤 부모의 묘에 가서 제사를 올리고 자진․순국했다.

정부는 1991년 이근주선생에게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하였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강석영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美 상원 동아태 소위원장 “김정은, 주민 안위보다 핵무기 중시···북한자유주간 성명”
美 상원 동아태 소위원장 “김정은, 주민 안위보다 핵무기 중시···북한자유주간 성명”
美 해군 “핵항모 로널드 레이건함 부산항 입항···팀워크 향상 위한 방어 위주의 훈련”
美 해군 “핵항모 로널드 레이건함 부산항 입항···팀워크 향상 위한 방어 위주의 훈련”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