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테러
"뉴욕 테러는 우리 소행" IS 배후 자처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7.11.03 13:07
  • 댓글 0
지난달 31일 차량 돌진 테러가 발생한 뉴욕 맨해튼 ⓒ 연합뉴스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가 최근 8명의 목숨을 앗아간 뉴욕 차량 돌진 테러의 배후를 자처하고 나섰다.

IS는 2일(현지시간) 주간 선전 매체 '알나바'를 통해 증거는 제시하지 않은 채 이번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다.

지난달 31일 미국 뉴욕 맨해튼에서는 소형 픽업트럭이 자전거 도로로 돌진하는 테러가 발생, 8명이 숨지고 12명이 다쳤다.

이번 테러를 자행한 우즈베키스탄 출신 사이풀로 사이포프(29)는 IS의 선전에 넘어간 '외로운 늑대'(자생적 테러범)로, 미국 수사 당국은 그가 IS의 추종자이며 IS의 이름으로 테러를 저질렀다고 밝히고 그에게 테러 혐의를 적용했다.

연합뉴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촛불단체 “국정원·보안수사대는 존재 자체가 악폐… 해체하라”
촛불단체 “국정원·보안수사대는 존재 자체가 악폐… 해체하라”
'JSA귀순자' 간발의 차로 극적탈출…北추격조, 바로 뒤에서 총격
'JSA귀순자' 간발의 차로 극적탈출…北추격조, 바로 뒤에서 총격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