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opinion 외부칼럼 백악관 기자 -제니 박의Voice
"미국, 북한 테러지원국으로 재 지정한다"
  • Janne Pak
  • 승인 2017.11.04 14:34
  • 댓글 0
2일 백악관 브리핑룸에서 아시아 순방을 하루 앞두고 기자들에게 브리핑 하고 있는 McMaster 국가안보 보좌관.

트럼프 대통령의 공식 아시아 순방을 하루 앞두고 McMaster(멕 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기자들과의 브리핑을 했다. 멕 매스터 보좌관은 이번 아시아 순방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강력한 대북압박에 관해 메시지를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멕 매스터 보좌관은 북한 핵 문제를 외교적인 압박으로 해결하려면 군사적 옵션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강조하면서, 문재인 대통령은 군사적 옵션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정상들과 논의 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군사적 옵션만은 안된다고 해서 피해서 될 일이 아니라 북한 핵문제를 외교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선 반드시 군사적으로의 압박도 가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군사적 옵션은 피할 수 없는 선택"이다. 

중국에 대해서는 북한에 대해 아직 충분한 압박을 가하지 않고 있는 것에 대해 아직 해야 할 일이 많이 남았다고 지적했다. 중국은 북한제재에 동참하고 있다고는 하지만 물밑에선 은근히 북한산 석탄을 수입하는 등 위반을 하고 있음을 지적한다. 

멕 매스터 보좌관은 "북한을 테러 지원국으로 재 지정할 것이냐" 질문에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을 테러지원국으로 재지정하기 위해 검토하고 있으며 곧 테러지원국 리스트에 다시 올려질 것을 알게 될 것이다."고 답변했다. 
("North Korea could soon be placed back on the list of countries designated by the U.S. as a state sponsor of terrorism,
President Trump cabinet is looking at this.")

틸러슨 미 국무 장관도 테러 국가와 관련된 북한에 대해 백악관과 의견이 일치한다고 언급했다. 

북한이 테러 지원국으로 재 정될 경우 한국의 북한에 대한 지원은 더욱 어려워 질 것이다. 문재인 정부가 국민들 알게 모르게 추진하고 있는 북한에 대한 지원은 테러국가에 이익을 주는 행위이기 때문에 만약에 이를 위반할 경우 미국과 국제사회에 지탄을 받을 것임이 뻔하다. 

미 의희 대북 전략가들은 북한 등 테러국들에 아무리 인도적 지원이라고 하지만 테러 지원국가에는 '인도적 지원'이란 상상할 수 없다는 것이다. 테러국가의 테러리스트들은 최소한 인도적인 걸 알면 수많은 인명을 살상하고 건물을 파괴하고 국제질서를 혼란스럽게 하지는 말아야 하는데, 테러국가의 테러는 그야말로 야만적인 행동을 범하기 때문에 인도적인 지원은 절대 단절해야 함이 마땅하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미 인권문제 전문가들도 화가 났다. 테러리스트들은 그들의 인권은 존중해 달라고 하면서 다른 생명은 귀중한 줄 모르고 무자비하게 짓밟고 있다고 지적한다. 

미국이 전쟁을 치르지 않고도 전방위적으로 북한 목 조르기에 들어갔다. 북한 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한국과 일본 그리고 동맹국들이 미국과 힘을 합해 외교적 압박을 조화있게 행동해야 하는데 한국이 관건이다. 북한 정권을 손보기 위해서는 삼위일체가 돼야 하는데 현 문재인 정부가 계속 엇박자를 내면서 중국의 로드맵에 동참한다면 북한 정권과 핵 문제는 그야말로 풀리지 않는 짐 덩어리로 미궁에 빠질 것이다. 미국과 일본이 단독으로 북핵문제를 풀어나갈 수도 있다고도 볼 수 있어야 한다. 단독 플레이는 상상에 맡길 수 밖에 없다. 

오는 7일 방한해 트럼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의 정상회담을 기대해 보면서 한·미동맹의 건재함을 보여주길 바란다. 

박금자(Janne Pak, 재미 언론인)
20여년 동안 한반도 문제를 다루고 있는 여성 언론인으로서 현재 미 백악관, 국방부, 국무성, 국회를 출입하고 있다.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Janne Pak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촛불단체 “국정원·보안수사대는 존재 자체가 악폐… 해체하라”
촛불단체 “국정원·보안수사대는 존재 자체가 악폐… 해체하라”
'JSA귀순자' 간발의 차로 극적탈출…北추격조, 바로 뒤에서 총격
'JSA귀순자' 간발의 차로 극적탈출…北추격조, 바로 뒤에서 총격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