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미국 내 친북인사 ‘시민권·영주권 박탈’ 백악관 서명하고 태극기 3종세트 받자!
  • 김영주
  • 승인 2017.11.08 17:02
  • 댓글 8

미국 내 친북 인사들의 시민권과 영주권을 박탈하는 백악관 서명운동이 전개된 가운데 블루유니온(대표 권유미)은 서명 참가자들에게 태극기 기념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세계애국동지회(회장 션리)는 최근 미국에 거주하는 친북 인사들의 시민권·영주권을 박탈하자는 내용의 백악관 청원 운동을 펼치고 있다.

실제로 미국의 애국법은 적에게 혜택을 주거나 도움을 주는 행위를 미국에 대항한 반란 행위로 규정하고 있다. 

권유미 대표는 “이들은 ‘평화’, ‘반전’(反戰)으로 위장한 체 한미동맹을 파괴하고 대한민국을 공산화시키기 위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면서 “미국 사회에 심각한 위협이 되는 만큼 미국에서 살 자격도 없다”며 많은 국민들의 서명 참여를 호소했다.

이벤트 참여는 백악관 서명운동에 참여하고 서명이 완료되었다는 이메일을 캡처해 블루투데이 이벤트 페이지에 인증샷을 올리면 된다. 참여자들에게는 학생들이 직접 만든 태극기 손수건, 태극기 스티커, 태극기 배지를 선물한다.

백악관 서명 참여와 참여 인증 이벤트 방법은 아래와 같다.

이벤트 클릭
http://www.bluetoday.net/event/event7.html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김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8
  • 박중영 2017-12-15 02:28:43

    빨갱이가 없다느놈과 빨갱이는 죽여도 되   삭제

    • 이성식 2017-11-30 12:40:07

      그 좋은 곳에 가서 살아라고 하면 아마 내가 욕들을 것   삭제

      • 곽진자 2017-11-14 13:55:20

        나라를위해 밤낮으로
        수고가많으십니다ㅡ
        체체와이념으로힘든한국
        나의조국 후손만대에 건국이승만대통령
        께서ㅡ전국을다니면서눈물로호소하며
        자유민주주의를실현하셨습니다
        자랑스런대한민국을
        어지럽히고선동과거짓으로일삼는
        무리들을하루속히
        솎아내야합니다

        사랑합니다애국자님
        승리할겁니다
        반드시승리하리라   삭제

        • ljh1959 2017-11-12 01:38:48

          신유미. 노길남들이. 친북.반미세력즐이. 아닌가
          노길남이란자는. 김일성훈장까지. 받은자이며. 남한에서까지. 친북선전공세를. 펼치는. 놈ㄷ?ㄹ이다
          당장. 북한으로. 추방해라   삭제

          • 원종서 2017-11-11 11:41:38

            친북 빨간사람들 몰아내야합니다   삭제

            • 김 성령 2017-11-09 22:49:54

              친북종자들 시민권 영주권박탈   삭제

              • 박현우 2017-11-08 20:49:38

                親北人事 美國 市民權 永住權 剝奪 至當 天堂 滿堂   삭제

                • 이정인 2017-11-08 17:52:48

                  친북인사 미국 시민귄 영주귄 박달   삭제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블루투데이 추석특별판 배포...“가족들에게 진실 알리겠어요”
                  블루투데이 추석특별판 배포...“가족들에게 진실 알리겠어요”
                  어릴때 따로 입양돼 미국서
                  어릴때 따로 입양돼 미국서 "34년 만에 만난 남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