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안전
'생존수영' 교육 초등학교 전 학년으로 확대된다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7.12.18 15:53
  • 댓글 0

정부 '국민 안전교육 기본계획' 수립…전국에 안전체험관 22곳 신설

ⓒ 연합뉴스

초등학교 3∼5학년생을 대상으로 실시해온 '생존 수영' 교육이 전 학년으로 확대된다.

정부는 이런 내용을 담은 '제1차 국민 안전교육 기본계획'을 25개 관계부처 합동으로 수립했다고 17일 밝혔다.

기본계획에 따르면 '국민의 재난·안전사고 예방 및 대처능력 향상'을 목표로 초등학생 생존 수영 교육이 2020년까지 전 학년으로 확대된다. 이를 통해 어린이들의 수상안전 능력을 일찌감치 키운다는 계획이다.

또 체험교육이 재난대응에 효과적이라는 점을 감안해 2022년까지 전국에 안전체험관 22개를 새로 건립하기로 했다.

안전체험관이 늘어나면 이곳에서 교육을 받는 사람도 현재 총인구 대비 5.6%인 289만명에서 2022년 703만명으로 증가할 것으로 정부는 예상했다.

안전체험관의 효율적인 관리와 운영을 위해 '가이드라인'도 마련할 계획이다.

안전체험시설이 없는 지역에서는 '이동형 안전체험교육'이 실시된다.

행정안전부는 향후 5년간 100개 시·군·구에서 35만명을 대상으로 어린이 안전체험교실을 운영하고, 해양경찰청은 연안사고·바다생존 체험, 산업부는 전기·가스 안전체험 등 부처별 실정에 맞는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하기로 했다.

안전교육을 담당하는 전문인력을 2022년까지 1만명으로 확대하고, 안전 교육기관도 전국에 100개 이상을 지정해 운영할 방침이다.

정부는 안전 관련 콘텐츠도 대폭 확보하기로 했다. 어린이, 청소년, 청장년 등 생애주기별 안전교육 콘텐츠와 교육프로그램을 68개 안전영역별로 마련하고, 장애인·외국인·노인 등 '안전 약자'를 위한 맞춤형 콘텐츠도 개발·보급할 예정이다.

안전교육 교과목이 대학의 정식 교과목으로 개설될 수 있도록 '안전교육 특성화 대학'을 지정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가칭 '안전교육사' 국가 자격을 신설해 전문인력을 체계적으로 양성할 방침이다.

아울러 안전교육 총괄 조정기구로,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범정부 안전교육 추진협의회'를 구성해 운영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문대통령, 23∼27일 뉴욕 방문…트럼프와 비핵화 로드맵 조율
문대통령, 23∼27일 뉴욕 방문…트럼프와 비핵화 로드맵 조율
김동연 부총리 “고용상황 바닥…청와대 긍정적 예측과 달라
김동연 부총리 “고용상황 바닥…청와대 긍정적 예측과 달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