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안전
소비자의 감성을 잡아라…똑똑해지는 스마트 가구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8.03.12 13:46
  • 댓글 0

최근 5년간 328건…이전 5년의 4배로 늘어

사물인터넷(IoT)과 인공지능(AI)이 발달하고 젊은 소비자의 다양한 요구가 접목되면서 소비자의 편의와 안전을 고려한 스마트 가구의 특허출원이 늘어나는 추세다.

12일 특허청에 따르면 최근 5년(2013∼2017년)간 스마트 가구 관련 특허·실용신안 출원은 모두 328건으로 이전 5년(2008∼2012년)의 83건보다 4배(395%) 가까이 증가했다.

스마트 가구의 특징은 사용자를 인식하고 상태를 분석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스마트 수납장은 옷과 신발의 상태를 진단하고 최적의 상태로 관리되도록 냄새 제거, 제습, 살균과 옷의 다림질 기능까지 탑재한 제품이 출원된다.

날씨, 행사, 취향 등을 고려해 적절한 의상을 추천하는 지능형 옷장도 나왔다.

학생용 가구는 성장하는 학생의 신체조건에 따라 높낮이와 경사가 조절되고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기를 구비해 학습능률을 높이며, 움직임을 파악해 학습자세와 건강을 관리해주는 책상과 의자가 출원된다.

침대와 매트리스는 수면 중 뇌파, 심장박동, 산소포화도 등 생체신호를 측정해 코골이를 방지하고 잠을 깊이 잘 수 있도록 실내 온·습도 제어와 침대의 기울기 제어 등의 기능이 적용된 제품이 꾸준히 나온다.

최근에는 지진 발생을 감지해 내부의 물건이 낙하하지 않도록 하는 차단바, 전도방지 장치, 진동 감쇄 장치, 내진용 선반이 구비된 수납장과 지진대피용 침대, 책상과 의자 등 내진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가구의 출원도 늘었다.

중소기업 중심인 가구산업에 IoT 기술이 접목돼 대형 통신업체까지 스마트 가구시장에 가세하면서 기술경쟁이 속도를 낼 전망이다.

특허청 관계자는 "디자인뿐 아니라 맞춤형 서비스 채용 여부가 중요한 가구선택 기준이 될 것"이라며 "젊은 소비자를 사로잡을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를 위한 신기술 개발로, 반짝이는 아이디어를 가진 청년들의 일자리가 늘 것"이라고 기대했다.

연합뉴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통일연구원의 수상한 '한반도 평화협정' 초안
통일연구원의 수상한 '한반도 평화협정' 초안
반공 작가 ‘솔제니친’ 탄생 100주년, 그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전하는 메시지
반공 작가 ‘솔제니친’ 탄생 100주년, 그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전하는 메시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