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특집기획
[기획보도] 중국스파이 (간첩) 한국을 점령하다
  • News Desk
  • 승인 2018.07.10 01:42
  • 댓글 3
미 연방수사국(FBI)에 현상수배된 중국스파이 사진 ⓒFBI 웹사이트

국가정보원은 외국의 우리나라에 대한 스파이 행위를 색출ㆍ견제ㆍ차단하는 활동에 매진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안보와 국익을 침해하는 그 어떤 외부 세력에 대해서도 적극 대응하고 있다고 밝히고 있다.

그러나 근래 우리 정보기관인 국가정보원이 국내에서 암약하는 `스파이`를 잡았다는 얘기를 우리들은 들어본 적이 없다. ‘스파이`가 없어서 일까?

관련 전문가들은 우방국을 포함하여 일본, 중국, 러시아 등 각국의 스파이 및 정보원들이 한국 내에서 활동하고 있다는 사실은 공공연한 비밀이 아니라고 밝히고 있다.

이제 중국스파이(간첩)의 실체를 밝힌다.

① [한국 내 SPY] 한국에서 활동하는 中國 스파이, 왜 못 잡나?

 http://www.bluetoday.net/news/articleView.html?idxno=16360

 

② [한국내 SPY ] 한국에서 활동하는 중국 스파이들은 누구?

http://www.bluetoday.net/news/articleView.html?idxno=16377

 

③ 독일 , 독일거주 중국인 대학생, 학자 등 3만 명 잠재적 스파이 결론

http://www.bluetoday.net/news/articleView.html?idxno=16408

 

④ 연방수사국 (FBI) - 중국 스파이 이런방식으로 접근한다

http://www.bluetoday.net/news/articleView.html?idxno=16487

 

⑤ 北·中 접경지역, 소식통과 정보원들의 세계

http://www.bluetoday.net/news/articleView.html?idxno=16581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News Desk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블루투데이 추석특별판 배포...“가족들에게 진실 알리겠어요”
블루투데이 추석특별판 배포...“가족들에게 진실 알리겠어요”
어릴때 따로 입양돼 미국서
어릴때 따로 입양돼 미국서 "34년 만에 만난 남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