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pinion Blue Card
[Blue Card] 北 9.9절 원산지구 위한 ‘충성자금’ 강제”말도 없이 월급의 2/3 떼어가
  • News Desk
  • 승인 2018.08.09 00:01
  • 댓글 0

북한 당국이 이른바 ‘9·9절’로 불리는 정권수립일 기념 준비와 원산 갈마해안관광지구 개발을 위한 비용을 주민들에게 전가하면서, 이에 불만을 토로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News Desk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연평도 포격 도발’ 티셔츠 프로젝트 “기억합시다. 해병들의 희생을, 주적 북한의 도발임을”
‘연평도 포격 도발’ 티셔츠 프로젝트 “기억합시다. 해병들의 희생을, 주적 북한의 도발임을”
미·북의 위험한 협상, 文 정부는 北 편애중
미·북의 위험한 협상, 文 정부는 北 편애중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