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北 에 있는 국군포로들의 피맺힌 도움편지 공개17일 오전 11시, 국군포로들의 편지와 쪽지를 공개
  • 박철호
  • 승인 2019.01.17 03:12
  • 댓글 1

북에서 국군포로들이 애타게 가족을 찾거나 자신을 구해달라며 대한민국정부에 호소하는 편지가  공개된다.

(사)물망초 (이사장: 박선영 동국대 교수)는 17일 오전 11시, 대한민국역사박물관 앞에서 500여통의 북에서 보내온 국군포로들의 피맺힌 편지와 쪽지를 공개한다.

박선영 이사장은 ‘북한주장만 반복 전시하며 국군포로에 대한 사실을 말살, 왜곡하는 대한민국역사박물관(관장: 주진오)의 반역사적 전시형태의 몰지각성을 폭로하기 위해 그동안 고이 간직해온 국군포로분들이 북에서 몰래 보내온 피맺힌 편지와 쪽지들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내일 기자회견장에서는 성우 김영민씨가 대표적인 편지들을 낭독할 예정이다.

낭독편지 주요내용

1. 아오지 탄광에서 애타게 가족을 찾는 국군포로의 편지

2. 남한가족이 ‘가난해 탈북을 도와주기 어렵다’는 답을 해오자 충격으로 쓰러졌다는 내용을 보내온 국군포로 아들의 편지

3. 남한의 아내가 평생 수절하며 시부모를 봉양했다는 소식을 듣고 아오지탄광에서 남편의 국군포로가 보내온 피 끓는 편지

4. 조국을 그리며 탈북해 어렵사리 중국으로 도망쳐 나왔지만 4달이 넘도록 구조해주지 않는 대한민국 정부에 보내는 탄원서

5. 구해달라, 가족을 찾아달라며 보내온 꼬깃꼬깃 접은 누런 쪽지 등이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박철호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철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 김백호 2019-01-17 19:36:31

    주여!

    큰 위로와 평강을 허락하시고,
    참혹한 삶 속에 있는 생명들을 속히 구원하소서!   삭제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볼턴 “3차 미북정상회담 전 北 핵포기 증거 필요”
    볼턴 “3차 미북정상회담 전 北 핵포기 증거 필요”
    김정은 또 철도 타고 정상회담 간다?…中 거쳐 러시아 갈듯
    김정은 또 철도 타고 정상회담 간다?…中 거쳐 러시아 갈듯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