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IAEA "北 핵포기 하면 몇 주 내 사찰단 보낸다““2017년부터 북핵 프로그램에 대한 감시 강화”
  • 오상현
  • 승인 2019.04.04 03:12
  • 댓글 0

유엔 산하 핵 감시 기구인 국제원자력기구(IAEA)가 북한의 비핵화가 합의되면 몇 주 내로 북한에 사찰단을 파견할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3일 니혼게이자이신문 및 외신에 따르면 아마노 유키야(天野之彌) IAEA 사무총장은 전날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안전보장이사회 회의에서 “북한과 핵 프로그램 포기를 위한 협상이 타결될 경우, IAEA는 유엔 안보리 이사회의 승인에 따라 북한의 비핵화를 검증하고 감시하기 위해 몇 주 안에 사찰단을 파견할 준비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마노 사무총장은 “IAEA는 공정하고, 독립적이며 객관적인 방법으로 그런 임무(북한 비핵화 사찰)를 수행할 수 있는 유일한 국제 기구”라고 역설했다.

이어 “북한이 2009년 IAEA 사찰단을 추방한 이후 북한의 핵프로그램은 상당히 확대했다”면서 “IAEA는 2017년부터 북한의 핵 프로그램에 대한 감시를 강화 중”이라고 말했다.

야마노 사무총장은 최근 북한의 핵 개발에 대해서 “일부 시설은 작동이 중단됐으나 일부 시설은 활동이 지속되거나 더 개발됐다”면서도 “(북핵 시설에) 접근하지 못해 이 같은 활동의 성격이나 목표를 확인할 수 없었다”고 털어놓았따.

그는 3일 보도된 NHK와 인터뷰에서도 북의 비핵화 합의가 이뤄지면 IAEA는 북한에 사찰단을 바로 파견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북 비핵화를 확실히 진전시키려면 미국 등 개별 국가의 사찰이 아닌 국제기구인 IAEA의 사찰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IAEA는 원자력이 군사적 목적으로 사용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1957년 설립된 유엔 산하 기구로, 핵 관련시설 사찰을 실시하고 있다.

북한은 1992~1993년에 걸쳐 IAEA의 핵 사찰을 6차례 사찰을 받았으나 1994년에 IAEA에서 탈퇴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오상현  watchman@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北 격앙 반응에 폼페이오 , “김정은이  실무협상 약속했어....”
北 격앙 반응에 폼페이오 , “김정은이 실무협상 약속했어....”
8월 한미연합연습 명칭…'동맹' 대신 '전작권 검증연습' 검토
8월 한미연합연습 명칭…'동맹' 대신 '전작권 검증연습' 검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