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pinion Voice of Washington
백악관앞 문재인 대통령 숙소 반문, 친문 시위대 열전!
  • Janne Pak
  • 승인 2019.04.11 15:31
  • 댓글 1

10일(현지), 트럼프 대통령과 11일 정상회담을 하기 위해 워싱턴에 도착, 백악관 앞 브레이어 하우스 숙소에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은 미국의 각 지역에서 온 반공 열사들과 워싱턴의 한미자유연맹소속 애국자들의 시위에 놀라 옴짝달싹을 못하고 있다. 

김정은에게 핵폐기를 요구하기는커녕 국제사회가 진행하고 있는 제재를 완화해 달라고 국제사회를 다니면서 굴욕적 외교를 하는 등 미국을 설득하고 다니는 중재자로서의 자격은 이미 상실당했다. 이번 한.미 정상회담은 초스피드 회담이 될 것이고 역대 한국의 어느 대통령보다 가장 초졸한 정상 대우를 받을것이라 예상되면서 1박 하고 반나절밖에 워싱턴에 머물 수 밖에 없는 웃지 못할 정상회담의 모양새는 이곳 언론들도 별 관심을 없어하고 있다. 

반문 시위대는 자유와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북한 핵은 당장 폐기되어야 한다고 외친다. 문재인은 미국편에 있어라! 한.미동맹이 중요하다.!고 외치고 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Janne Pak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anne Pak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북러 정상회담 앞두고 정찰비행·사드훈련 공개한 美
북러 정상회담 앞두고 정찰비행·사드훈련 공개한 美
황교안 “반독재투쟁 시작-“폭정 막아내지 못하면 대한민국 무너진다”
황교안 “반독재투쟁 시작-“폭정 막아내지 못하면 대한민국 무너진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