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필리핀 한인회, 한국전 참전용사들 한국 초청 보은행사 개최
  • News Desk
  • 승인 2019.06.26 00:01
  • 댓글 0

필리핀에 거주하는 교민들이 한국-필리핀 수교 70주년을 맞아 한국전에 참전했던 필리핀 용사들을 한국으로 초청하는 보은행사를 열기로 했다.

필리핀한인총연합회는 오는 28일부터 7월 2일까지 4박 5일 일정으로 필리핀 한국전 참전용사 10명과 가족 14명을 한국으로 초청, 다양한 기념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사단법인 '한국과 이웃들'(KHN)이 공동 주최하는 이번 행사에는 에르네스토 카롤리나 필리핀 보훈처장과 신성호 한인총연합회 부회장 등 한인회 관계자 3명이 함께한다.

또 현지 유력 방송사인 GMA7 제작진이 동행하면서 이번 행사를 다큐멘터리로 제작, 방영할 계획이다.

참전용사들은 방한 기간 경기도 파주시에 있는 필리핀 한국전 참전 기념비에 헌화하고 연천군 율동 전투 전적지와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 등을 방문한 뒤 전쟁의 참상을 딛고 눈부시게 발전한 서울 시내를 둘러볼 예정이다.

율동 전투는 필리핀 제10 대대전투단이 중공(중국)군의 제5차 공세에 맞서 1951년 4월 22일부터 23일까지 연천 북방의 율동에서 중공군의 공격을 저지한 방어 전투를 말한다.

당시 부하를 구출하려고 역습을 감행했다가 장렬하게 전사한 콘라도 디 얍 육군 대위는 올해 4월 우리나라 국가보훈처가 선정한 '이달의 6·25전쟁 영웅'으로 뽑혔다.

2019년 4월의 전쟁영웅 '콘라도 디 얍' 필리핀 육군 대위= 국가보훈처가 2019년 4월의 6·25 전쟁영웅으로 선정한 '콘라도 디 얍' 필리핀 육군 대위. [국가보훈처 제공]

한국전쟁 당시 필리핀은 1950년 9월∼1953년 5월까지 연 7천420명을 파병했다. 올린 라모스 전 대통령도 참전했으며, 베니그노 아키노 전 대통령의 부친인 니노이 아키노 전 상원의원은 종군기자로 활약하기도 했다.

변재흥 한인총연합회 회장은 "이번 행사가 필리핀의 한국전 참전에 감사하고 양국 간 우호 협력 증진을 위한 교류의 장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연합)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News Desk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 Desk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유엔총회 군축위원회서 “北, 완전한 비핵화 해야”
유엔총회 군축위원회서 “北, 완전한 비핵화 해야”
조셉 윤 “北, 스톡홀름 협상 직전 2가지 실수했다”
조셉 윤 “北, 스톡홀름 협상 직전 2가지 실수했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