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북한
잦은 北 무력 시위는 美·北 협상 임박 때문?
  • 오상현
  • 승인 2019.08.05 00:02
  • 댓글 0
북한의 화력타격훈련 모습. (사진= 연합뉴스)

북한이 9일동안 3차례나 무력 시위를 감행하며 한반도에 긴장을 조성하고 있다.

미국은 북한의 군사 도발 행위에 눈을 감고 있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북미 실무협상을 앞두고 기선제압을 하기 위한 것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합동참모본부는 2일 북한이 이날 오전 2시 59분, 그리고 3시 23분께 함경남도 영흥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 단거리 미사일 발사체를 2발 발사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미 단거리 발사체가 25km의 고도로 220여km를 비행했고, 비행속도는 마하 6.9로 탐지됐다고 밝히기도 했다.

북한이 최근 무력시위에 동원한 무기들은 신형으로 판단된다.

지난달 25일에 신형 전술유도무기를 발사했고, 지난달 31일 또한 신형 대구경조종방사포 시험사격을 감행했다.

북한의 이 같은 무력 시위가 계속되는 것은 미국이 용인해주기 때문이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북한의 신형 방사포 사격 다음날인 지난 1일 “북한과 외교 대화를 계속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북미 간 새로운 실무회담이 곧 열릴 것으로 믿는다”면서 기대감을 감추지 않았다.

미국이 눈 감은 채 넘어가자 북한은 신형 무기 테스트에 골몰하고 있다. 또한 북한 인민을 단결시키기 위해 대외를 겨냥한 무력 시위에 집중한다는 분석도 나온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오상현  watchman@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유엔총회 군축위원회서 “北, 완전한 비핵화 해야”
유엔총회 군축위원회서 “北, 완전한 비핵화 해야”
조셉 윤 “北, 스톡홀름 협상 직전 2가지 실수했다”
조셉 윤 “北, 스톡홀름 협상 직전 2가지 실수했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