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日외무성 "동중국해서 北 불법 환적 의심 사례 적발…유엔 통보"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9.11.27 03:33
  • 댓글 0

일본 외무성은 지난 13일 동중국해 공해상에서 북한 국적 유조선 '무봉 1호'의 불법 환적(換積·화물 옮겨 싣기) 의심 사례를 적발해 유엔에 통보했다고 26일 발표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무봉 1호는 중국 상하이 동쪽 약 280㎞ 해상에서 국적 불명의 선박과 호스로 유류 추정 화물을 환적한 혐의가 있다.

북한 선박의 선박 대 선박 해상 환적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로 금지돼 있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연합)

[그래픽] 유엔 대북제재위 보고서 주요 내용 ②해상 불법 환적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산하 대북제재위원회는 5일(현지시간) 공개한 전문가패널 반기보고서에서 북한이 불법적인 '선박 대 선박'(ship-to-ship) 해상 옮겨싣기(환적)로 유류(油類) 수입 제재를 사실상 무력화한 것으로 지적됐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인터넷뉴스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美안보보좌관 “北, 비핵화약속과 다른 길 간다면 많은 수단 있다”
美안보보좌관 “北, 비핵화약속과 다른 길 간다면 많은 수단 있다”
北 “동창리에서 중대한 시험 진행”
北 “동창리에서 중대한 시험 진행”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