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pinion 기고
사드를 음해하는 '그들'이 만들어낸 5가지 루머, 그리고 팩트
  • News Desk
  • 승인 2020.02.19 06:04
  • 댓글 0

''사드'라는 말을 들을 때마다 저는 우리 집단지성의 미흡함을 생각하면서 답답합니다.

모든 장비가 그러하지만 사드에 관한 사항은 과학입니다. 시각에 따라서 사드의 사거리가 늘어나고, 탐지거리가 달라지고, 전자파의 크기가 변하는 게 아닙니다.

그들이 주장한 모든 것이 루머이고, 사실이 아닙니다. 그런데도 우리 사회는 6년이 지나도록 이 사드에 대한 주장이 루머임을 분명하게 판명해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몇번을 주장해도 전자파가 허용치의 수백분의 일에 불과하게 나오는 데도 전자파가 유해하다는 말이 맞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고, 그들이 공권력처럼 통행로를 폐쇄하고 있습니다. 북핵 미사일로 주한미군과 우리를 보호하는 장비가 어떻게 해서 논란의 대상이 되어야 하나요?

(국민대학교 박휘락 교수 /국방전문가)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News Desk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 Desk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길어지는 방위비 분담금 협상…“협상 올해 넘길 수도”
길어지는 방위비 분담금 협상…“협상 올해 넘길 수도”
北, 코로나 확진 ‘0’ 주장 이어가…2만5천여명 격리해제
北, 코로나 확진 ‘0’ 주장 이어가…2만5천여명 격리해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