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日주간지 “김정은 수술받고 식물인간 상태”“중국 의료 관계자가 증언”
  • 오상현
  • 승인 2020.04.27 00:02
  • 댓글 0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심장 수술을 받은 후 식물인간 상태가 됐다는 보도가 일본의 한 주간지에서 나왔다. 

일본 주간지 슈칸겐다이(週刊現代)의 곤도 다이스케(近藤 大介) 편집위원은 지난 24일자 기사에서 중국 의료 관계자로부터 김 위원장의 상태와 관련해 상세한 경위를 전달받았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의 증언에 의하면 김 위원장은 지방을 시찰하다가 갑자기 가슴 통증을 느끼고 쓰러졌다.

동행한 의료진은 급히 심장 마사지를 하면서 김 위원장을 인근의 한 병원으로 후송했다.

그와 동시에 북한은 중국에 의료진 파견을 긴급 요청했다. 중국은 약 50여명의 의료진을 꾸려 특별기 편으로 평양에 보냈다.

그러나 중국 의료진이 도착하기까지 시간이 촉박하다고 판단한 북한 의료진은 김 위원장에게 직접 심장 스텐트 시술을 하기로 결정했다.

집도의는 중국에서 오랜 기간 연수한 심장외과 의사였다고 이 관계자는 말했다.

하지만 집도의는 긴급 상황에서 긴장한데다 김 위원장과 같은 거구를 집도한 경험이 없어서 수술이 실패했다.

스텐트를 삽입하는 데 8분이나 걸렸고, 그 사이 김 위원장이 식물인간이 됐다는 것이다. 중국 의사단이 도착했을 땐 이미 상황이 종료된 후라고 이 매체는 강조했다.

곤도 편집위원은 “이 중국 의료인의 증언이 사실아라면 독재자의 정치적 생명이 어이없게 최후를 맞은 것”이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의 위중설을 놓고 각종 추측이 쏟아지는 가운데 어느 하나 확인하기가 힘든 상황이다. 북한은 연일 김 위원장의 동정을 내보내고 있지만 김 위원장은 화면 상에 등장하지 않고 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오상현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연평도 포격도발 10주기···이인영 장관 “남북경협·진전된 비핵화” 발언
연평도 포격도발 10주기···이인영 장관 “남북경협·진전된 비핵화” 발언
비건, 12월 초 방한 예정…北 상황 관리
비건, 12월 초 방한 예정…北 상황 관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