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나라사랑광장 이달의 독립운동가
'6월 독립운동가' 청산리전투 참여 임병극 선생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20.05.31 16:18
  • 댓글 0

국가보훈처는 광복회와 독립기념관 공동으로 임병극(1885~미상) 선생을 '6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1885년 평안도에서 출생한 선생은 1917년 고향을 떠나 북간도로 망명해 대한국민회 일원으로 독립운동에 참여했다. 대한국민회가 만든 항일무장활동 기관인 국민회군의 제2중대장에 임명되어 독립전쟁의 최일선에서 활약했다.

국민회군과 함께 북간도에 근거지를 구축하고 항일무장 활동을 펼치던 독립군단들은 효과적인 항일전투를 위해 1920년 5월 22일 북간도 독립군 연합체인 대한북로독군부를 결성했다. 북간도의 여러 독립군단 소속 독립군 유격대는 수시로 국내 진입전투를 벌여 일제 침략자들을 응징했다.

봉오동전투 승전기사=1920년 6월 22일자 독립신문에 실린 봉오동 전투 승전 기사. 2020.5.28 [국가보훈처 제공]

1920년 6월 4일 독립군 유격대는 국내로 진입해 일본군 헌병 순찰대를 격파하는 전공을 세운 후 이틀 뒤 대한북로독군부 주력 부대가 주둔해 있던 봉오동으로 향했다.

1920년 6월 7일 홍범도 장군의 공격 신호탄에 따라 일제히 일본군을 공격했고, 대한북로독군부 피복과장이면서 국민회군의 2중대장이던 임병극 선생도 부하들을 독려해 적극적인 공격을 해 봉오동 전투 승리에 기여했다.

1920년 10월 청산리 전투에도 참여해 전승을 거뒀고, 1921년 안도현에서 의용대를 조직해 군자금을 모집하고 일제의 기관을 기습하는 등의 활동을 전개했다. 1923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국민대표회의에 연해주 민족운동계와 고려혁명군 대표자격으로 참가했다.

북간도에서 의열투쟁을 전개하고자 1924년 2월 8일부터 사흘간 북로군정서 인사들과 회합했다. 이후 선생에 대한 일제의 감시가 심해지자 중국 연길을 왕래하며 지하활동을 이어갔다.

1924년 9월 부하 5명과 함께 체포되어 징역 15년을 선고받았다. 정부는 선생의 공훈을 기리어 1995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했다.(연합)

대한국민회군 주둔지- 대한국민회군 주둔지였던 중국 연길 일대. 2020.5.28 [국가보훈처 제공]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인터넷뉴스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전문가들 “김여정 담화, 미국에 더 많은 대가 요구”
전문가들 “김여정 담화, 미국에 더 많은 대가 요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북한과 대화 계속 희망”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북한과 대화 계속 희망”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