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미 국방차관보 대행 “북 위협 대비태세 유지 중요”“전략자산 전개 한국과 계속 논의”
  • 김영주
  • 승인 2020.06.22 00:01
  • 댓글 0

미 국방부 고위 관리가 북한이 역내에 제기하는 모든 종류의 위협과 도발에 대비해 경계 태세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미 양국이 연합 훈련과 전략 자산 전개 문제를 지속적으로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VOA(미국의소리)에 따르면 데이비드 헬비 미 국방부 인도-태평양 안보 담당 차관보 대행은 18일(현지시각) 북한의 지속적인 역내 위협에 대응해 한미 동맹 등을 기반으로 한 군사 준비 태세 유지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헬비 차관보 대행은 이날 열린 화상 기자간담회에서 “최근 며칠 동안 극명하게 환기된 것과 같이 북한은 역내에 엄청난 위협을 계속 가하고 있다”면서 미국의 “지속적인 경계 태세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북한을 가리켜 헬비 대행은 “어려운 표적들 중에서도 가장 어려운 표적”이라고 지적했다.

한미 양국은 “한반도에서 효과적인 억지력을 유지하기 위해 필요하다면 북한의 위협에 대응·방어할 수 있도록 매우 긴밀하고 단단하며 유능한 동맹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북한은 대북 전단 살포와 한국 정부의 대응을 문제 삼아 군사 행동까지 암시하며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을 높이고 있다.

북한 인민군 총참모부 대변인은 17일 ‘구체적 군사행동계획’을 검토하고 있다면서 접경 지역 군사훈련을 재개했다.

하지만 헬비 차관보 대행은 최근 북한의 담화와 행동이 미국 정부의 비핵화 달성 목표를 단념하게 하지는 못한다고 강조했다.

헬비 대행은 미 전략 자산의 한반도 지역 전개 가능성에 대해서는 즉답을 피한 채 한미 양국이 지속적 논의를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김영주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美 국무부, 백선엽 장군 타계 애도 성명
美 국무부, 백선엽 장군 타계 애도 성명
노영희 “우리 민족 북한에 총쏜 백선엽, 왜 현충원?”
노영희 “우리 민족 북한에 총쏜 백선엽, 왜 현충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