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한국계 ‘영 김’ 美 하원 당선...한국계 4명 진출 역대 최다
  • 박상준
  • 승인 2020.11.16 18:09
  • 댓글 0

영 김 “미국과 한국의 가교 역할 희망”
메릴린 스트릭랜드(민주당, 워싱턴주 제10선거구), 미셸 박 스틸(공화당, 캘리포니아 제48선거구), 앤디 김(민주당, 뉴저지주 제3선거구) 각각 당선

2020 미국 선거에서 캘리포니아주 연방 하원의원에 당선된 한국계 영 김 후보. 사진=Young Kim for Congress.

지난 3일 미국 선거에서 한국계 영 김 공화당 후보가 미 연방하원에 당선됐다. 이번 선거서 의회에 진출한 한국계 당선인은 모두 4명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한국계 여성 정치인인 영 김 후보는 13일, 캘리포이나주 제39선거구에서 현역인 민주당 길시스네로스 의원과의 접전 끝에 1%차이로 승리했다. 지난 2018년 하원선거 때는 길시스네로스 의원에게 패배했었다.

영 김 당선인은 1962년 한국 인천 출생이다. 1975년 미국령 괌으로 이주해, 서던 캘리포니아대학교에서 경영학을 전공했다. 에드 로이스 전 하원 외교위원장의 아시아 정책보좌관으로 20여 년간 활동했다.

영 김 당선인은 VOA와의 인터뷰에서, 미국과 한국의 가교 역할을 희망한다고 밝혔다.

영 김 당선인외에도 지난 11월 3일에는, 한국계 3명이 당선됐다.

메릴린 스트릭랜드(민주당, 워싱턴주 제10선거구), 미셸 박 스틸(공화당, 캘리포니아 제48선거구), 앤디 김(민주당, 뉴저지주 제3선거구)이 각각 당선됐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박상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美, 법원 웜비어 부모에 ‘뉴욕주 北 관련 자산’ 정보 공개 허가
美, 법원 웜비어 부모에 ‘뉴욕주 北 관련 자산’ 정보 공개 허가
美 국방 대행 소말리아 방문···‘알카에다’계의 테러 공격 7명 사망
美 국방 대행 소말리아 방문···‘알카에다’계의 테러 공격 7명 사망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