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아프간 무장조직 탈레반, ‘이슬람 토후국’ 수립 선언
  • 오상현
  • 승인 2021.08.22 22:01
  • 댓글 0

탈레반, 독립기념일 메시지 “용감한 전사들이 또 다른 오만한 강대국 미국을 물리쳤다”
반(反)탈레반 시위...탈레반, 주민들 구타는 물론 발포까지해 사상자 발생
이보르 로버츠 전 영국 외교관 “탈레반의 카불 치안? 여우에게 닭장을 맡기는 것”

탈레반 무자히드 대변인 ( 사진= 영상화면캡쳐)

아프간 무장조직 탈레반이 19일, 공식적으로 ‘아프가니스탄 이슬람 토후국(Islamic Emirate of Afghanistan)’ 수립을 선언했다. ‘아프가니스탄 이슬람 토후국’이라는 이름은 20년 전, 탈레반 정권이 썼던 명칭이다.

❚탈레반, 독립기념일 메시지 “용감한 전사들이 또 다른 오만한 강대국 미국을 물리쳤다”

지난 8월 19일은 아프간의 독립 기념일이다. 1919년 영국의 통치에서 독립하며, 영국과 조약을 체결했다.

탈레반은 이 날은 맞아 내놓은 성명에서, 독립을 자축하며 국가 수립을 선언했다. 그러면서 “용감한 전사들이 또 다른 오만한 강대국 미국을 물리쳤다”고 주장했다.

❚반(反)탈레반 시위...탈레반, 주민들 구타는 물론 발포까지해 사상자 발생

한편 아프간 독립기념일 전후로 폭력 사태가 벌어지고 있다.

18일. 아프간 동부 잘랄라바드와 아사다바드에서도 탈레반에 저항하는 시위가 벌어졌다. 현지 주민들은 아프간 국기를 들고, 탈레반 통치에 반대하는 구호를 외쳤다.

그러나 탈레반 조직원들은 구타를 물론, 발포까지 한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여러 명이 숨진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이보르 로버츠 전 영국 외교관 “탈레반의 카불 치안? 여우에게 닭장을 맡기는 것”

알카에다는 2001년 9월 11일 미국의 쌍둥이 빌딩을 테러한 집단이다. 3천 명이 목숨을 잃었다. 이에 부시 대통령은 아프간 전쟁을 선포했다.

관련해 이보르 로버츠 전 영국 외교관은 VOA에, 하카니네트워크에 수도 카불의 치안을 맡기는 것은 “여우에게 닭장을 맡기는 것과 같다”라고 우려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오상현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가정까지 통제하는 중공(中共)···‘미성년 범죄’는 부모 탓, 처벌 추진
가정까지 통제하는 중공(中共)···‘미성년 범죄’는 부모 탓, 처벌 추진
6만 8천명의 北사이버 전사 막기 위해, 미국과 영국, 한국 등 30여개국 ‘공동선언문’ 채택
6만 8천명의 北사이버 전사 막기 위해, 미국과 영국, 한국 등 30여개국 ‘공동선언문’ 채택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