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임신부도 방역패스 강행’한다는 정부, 부글거리는 민심 “잘못되면, 뱃속 애도 기저질환이냐”
  • 박상준
  • 승인 2022.01.20 18:04
  • 댓글 0

중앙방역대책본부 19일 “임신부는 코로나19 고위험군, 예방접종 권고대상”
尹 “감기약 한 알도 제대로 못 먹는 것이 아이를 생각하는 엄마의 마음...불이익 안돼”

방역 당국이 임신부에 대한 방역패스를 고집했다

태아의 부정적 영향을 우려해 임신부들이 접종을 꺼렸음에도 불구하고, 정부는 오히려 강행했다. ‘접종 권고 대상’이라는 주장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9일 “임신부는 코로나19 고위험군으로 예방접종 권고대상이며, 의학적 사유에 의한 방역패스 예외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에 확진된 미접종 임신부의 위험사례가 보고됐다는 이유다.

이로써, 임신부는 식당·카페 등의 다중이용시설 이용시, 백신 접종 여부를 검사맡아야 한다.

다만 12주 이내의 초기 임신부는 주치의와 상담 후 백신 접종을 권고했다

❚尹 “감기약 한 알도 제대로 못 먹는 것이 아이를 생각하는 엄마의 마음...불이익 안돼”

임신부의 방역패스 적용 여부를 놓고, 윤석열 후보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임신부에 대한 방역패스 적용은 철회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만에 하나라도 태아 건강에 문제가 생길까봐 감기약 한 알도 제대로 못 먹는 것이 내 아이를 생각하는 엄마의 마음”이라며, 미접종 임신부의 차별이나 불이익을 제공하지 말 것을 정부에 요청했다.

❚누리꾼들 “잘못되면, 뱃속 애도 기저질환이냐”

누리꾼들의 맹렬한 비판이 이어졌다.

‘o099***’는 “몇십년을 먹어왔고 검증 받아온 감기약도 먹지말라고 하는데, 개발된지 얼마지나지도 않은 백신을 맞으라고?”라면서 비판했다.

‘sedu***’는 “잘못되면 뱃속에 있는 애도 기저질환있는거냐?”라며, 1500명 이상의 사망자가 발생했음에도, 기저질환 탓하는 정부를 지적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박상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美 상원 동아태 소위원장 “김정은, 주민 안위보다 핵무기 중시···북한자유주간 성명”
美 상원 동아태 소위원장 “김정은, 주민 안위보다 핵무기 중시···북한자유주간 성명”
美 해군 “핵항모 로널드 레이건함 부산항 입항···팀워크 향상 위한 방어 위주의 훈련”
美 해군 “핵항모 로널드 레이건함 부산항 입항···팀워크 향상 위한 방어 위주의 훈련”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