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pinion 본사알림
블루투데이 ABC 협회의 회원사(온라인매체)로 가입공공의 이익에 부합하고, 밝고 건강한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일조
  • 권유미 발행인
  • 승인 2014.01.15 03:21
  • 댓글 0

블루투데이는 2013년 12월 ABC협회의 회원사(온라인매체)로 가입했습니다.

ABC란 Audit Bureau of Circulations(신문·잡지·웹사이트 등 매체량 공사기구)의 약자로 신문, 잡지, 뉴미디어 등 매체사에서 자발적으로 제출한 부수 및 수용자 크기를 표준화된 기준 위에서 객관적인 방법으로 실사, 확인하여 이를 공개하는 것으로 매체사의 경영합리화와 광고발전에 기여합니다.

매체의 부수 및 수용자 크기는 매체사의 주요 재원인 광고수입과 깊은 관계가 있으며, 이는 광고주의 매체에 대한 광고비 집행 근거가 됩니다.

부수에 대한 정보는 매체사, 광고주, 광고회사의 경영과 광고의 과학화, 합리화를 위한 기본 자료로 필수적이며, 궁극적으로는 사회발전을 위해서도 필요합니다.

본지는 창간 초기 2~3개의 기사생산을, 지난해 5월부터는 3~4개의 기사생산을 하고 있으며 포털사이트 다음(daum)과 뉴스 검색제휴가 이루어진 지난 2013년12월부터는 하루 4~5개의 자체기사 생산율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타 언론사에 비해 영세하고 많은 방문자도 많지 않고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ABC 회원사 가입은 미래를 위하여 기초부터 튼튼히 하자고 하는 저희만의 철학이 담겨 있습니다.

앞으로 본지는 ‘취재공모사업 지원’ ‘오프라인 신문창간’ 등을 통한 운영경비 확보를 통하여 저희만의 철학이 유지하고 공공의 이익에 부합하며 밝고 건강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일조하고자 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격려를 바랍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권유미 발행인  btg8022@naver.com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유미 발행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중국 전투기, 대북제재 임무 수행 중이던 ‘호주 헬기’에 섬광탄 발사
중국 전투기, 대북제재 임무 수행 중이던 ‘호주 헬기’에 섬광탄 발사
美 연방통신위원회 “中 통신장비 제거 위해, 30억 달러 추가 필요”
美 연방통신위원회 “中 통신장비 제거 위해, 30억 달러 추가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