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북한 북한인권
교육제도 ⑧ 북한에도 명문 학교가 있나요?
  • 블루투데이 기획팀
  • 승인 2012.05.09 13:15
  • 댓글 0

남한에는 과학고등학교, 외국어고등학교 등 중학생들이 치열한 경쟁시험을 거쳐 입학할 수 있는 특수목적 고등학교들이 있지요?


북한에서 대표적인 것은 제1중학교라 할 수 있습니다. 남한에서는 1980년대 중반에 과학고등학교가 생겨났습니다. 과학영재를 일찍 발굴하여 체계적으로 훈련시키기 위한 목적에서 정부가 과학고등학교를 만들기 시작한 것입니다. 비슷한 시기에 북한에서도 비슷한 일이 일어났답니다. 1984년에 김정일은 “뛰어난 소질과 재능을 가진 학생들을 옳게 선발하고 체계적인 교육을 주어 기초과학부문과 전공부문의 유능한 인재로 키우도록” 라고 지시합니다. 이러한 지시에 따라서 1984년에 “평양 제1고등중학교” 가 설립되었습니다. 이 학교에는 평양시에서 선발된 학생들이 입학하여 좋은 시설에서 실력 있는 선생님들로부터 특별 교육을 받았습니다. '96년까지 각 직할시 및 도 소재지에 1∼2개씩 제1중학교를 신설하였습니다. 99년에는 전국 각 시(구역), 군에 한 개씩, 전체적으로 약 200개 정도 신설하였습니다. 2000년대 말에 제1중학교가 너무 많아지면서 일반 학교의 질 저하 등이 문제가 되면서 군 소재 제1중학교를 다시 일반학교로 전환하였다고 합니다.

이들 학교에 입학하기 위해서는 각 지역별로 자연과학계통의 우수학생중 학교장 추천과 입학시험을 통해 학급당 약 25명정도로 선발되며, 시설이나 교육환경은 일반 중학교와 많은 차이가 있습니다.

[ 출처 : 통일부 통일교육원 ]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블루투데이 기획팀  blue@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블루투데이 기획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러시아 군사 9만여명, 우크라이나 국경 결집 중
러시아 군사 9만여명, 우크라이나 국경 결집 중
인도네시아 자바섬 화산 폭발···화산재 마을 뒤덮어, 13명 이상 숨져
인도네시아 자바섬 화산 폭발···화산재 마을 뒤덮어, 13명 이상 숨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