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나라사랑광장 나라를 지킨 위인들
'7월의 전쟁영웅' 故 김교수 대위…1개 중대로 중공군에 맞서
  • 블루투데이
  • 승인 2015.06.30 15:31
  • 댓글 0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6·25 전쟁 당시 1개 중대 병력을 이끌고 중공군 1개 연대 병력에 맞서 싸우다 장렬하게 전사한 김교수 대위가 7월의 전쟁영웅으로 선정됐다고 국가보훈처가 30일 밝혔다.
김 대위는 휴전을 앞두고 막바지 전투가 한창이던 1953년 7월 13일 강원도 김화군 원동면 교암산 전초 진지에서 중공군의 대규모 공세에 직면했다.
육군 제6사단 2연대 2대대 6중대를 이끌고 교암산 전초 진지를 방어하던 김 대위는 1개 연대 규모를 뛰어넘는 중공군에 포위됐다.
전멸의 위기에 처한 김 대위는 아군 포병의 지원 사격을 요청하고 부대원들에게는 동굴로 대피하라고 명령했다.
포격은 시작됐고 포성과 먼지로 피아식별조차 어려운 상황에서 전사(戰史)상 유례를 찾기 힘들 정도로 치열한 백병전이 벌어졌다.
직접 수류탄을 던지고 총검을 휘두르며 진두에서 지휘하던 김 대위는 복부에 적의 총탄을 맞고 전사했다.
중대장을 잃고도 끝까지 싸우던 중대원들은 대부분 전사했으며 겨우 6명만이 극적으로 생환할 수 있었다.
그러나 6중대는 빗발치는 포탄 속에서 중공군 1개 연대를 상대로 무려 8시간이나 진지를 사수했으며 적 1천200명을 사살하는 빛나는 전과를 올렸다.
정부는 김교수 대위의 희생정신을 높이 평가해 그에게 태극무공훈장을 추서하고 전군의 귀감으로 삼았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블루투데이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신원식 장관 “김정은 정권, 지난해 미사일 발사로 1조원대 허비···北 2년치 식량 부족분
신원식 장관 “김정은 정권, 지난해 미사일 발사로 1조원대 허비···北 2년치 식량 부족분
이스라엘, 이란이 발사한 드론과 미사일 99% 요격 성공
이스라엘, 이란이 발사한 드론과 미사일 99% 요격 성공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