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안전
안전처, LG전자 등 18개 기업과 ‘안전문화’ 만든다
  • 김영주 기자
  • 승인 2016.07.06 17:14
  • 댓글 0
국민안전처(장관 박인용)는 8일 LG전자 등 18개 기업이 참여하는 사회공헌활동 업무협약식을 정부서울청사 대회의실(19층)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 국민안전처와 참여 기업은 ▲각 협약기관의 안전문화 활동에 대한 지원 및 협조 ▲분야별·대상별·시기별 안전문화 캠페인 공동 추진 ▲안전문화운동 콘텐츠 및 안전신문고에 대한 공동 홍보활동 실시 등 안전문화 운동을 상호 협력하여 추진키로 했다.
업무협약 참여 기업 간의 협업을 강화하기 위해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 사업 연계, 안전문화 캠페인, 안전용품 기증, 취약계층 안전점검, 안전신문고 앱 탑재 등의 활동이 추진된다.
참여 기업별로는 포스코에너지, 삼성서울병원, LG전자는 벽화 그리기, 마을순찰 등 범죄예방환경 조성을 위한 지역주민 커뮤니티 활동에 참여한다.
롯데시네마, 한화손해보험, 도로교통공단은 자체 시설 또는 타 시설과 연계하여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안전체험교육을 실시한다.
IBK기업은행, KEB하나은행은 안전한 지역사회 모델사업에 적극 참여하여 주민 우대 금융상품을 개발한다.
아울러, 참여 기업에서는 안전신문고 앱 다운 및 안전신문고 활성화를 위한 대국민 홍보·캠페인도 적극 추진하게 된다.
연말에는 성과보고회를 개최하여, 올해 활동성과에 대한 설문 및 만족도 조사를 통한 각 기업의 사회공헌활동 추진성과를 분석하고, 우수사례도 공유할 예정이다.
국민안전처 박인용장관은 “참여 기업은 각자 전문성을 활용한 효율적인 안전문화 운동을 추진하고, 새로운 사회적 책임활동 모델이 정립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김영주 기자  bluekim@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신원식 장관 “김정은 정권, 지난해 미사일 발사로 1조원대 허비···北 2년치 식량 부족분
신원식 장관 “김정은 정권, 지난해 미사일 발사로 1조원대 허비···北 2년치 식량 부족분
이스라엘, 이란이 발사한 드론과 미사일 99% 요격 성공
이스라엘, 이란이 발사한 드론과 미사일 99% 요격 성공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