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안전
안전처, 경비함정용 유출기름 회수장치 특허 출원
  • (사) 대한민국 재난·안전 서포터즈
  • 승인 2016.09.19 16:57
  • 댓글 0
▲ ‘16년도 해상방제 합동훈련(속초) 시범운용 ⓒ 재난안전처 제공
국민안전처 해양경비안전교육원(원장 치안감 김두석)은 기름유출사고 시 방제작업을 위한 경비함정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하여 ‘경비함정 전용 유흡착붐대’를 개발하여 기술특허에 출원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부터 약 10개월 동안 실제 해상 테스트 및 시범운영 등을 거쳐 개발된 ‘경비함정 유흡착붐대’는 길이 3m, 중량 20kg 내외로 적은 인력으로 설치 및 운용할 수 있다. 경비함정 갑판의 난간에 설치하여 기존 유흡착 자재와 연결하여 쉽게 사용이 가능하다.
특히, 개발품은 경비함정의 현장 여건을 충분히 고려하여 용접이나 추가 구조물 설치 없이 간단하게 장착 및 제거가 용이하다. 폴대를 좌우로 회전시켜 사용된 흡착자재를 손쉽게 교체하는 방식으로 편의성 및 함정 승조원의 안전성 향상을 중점으로 개발됐다.
금년도 하반기부터 오염사고 발생이 많은 지역의 해양경비안전서를 우선으로 300톤 미만의 중소형경비함정에 보급할 계획이다.
해양경비안전연구센터 관계자는 “경비함정 유흡착붐대의 개발 및 보급으로 국가 해양방제능력 강화 뿐만 아니라 방제비용 절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사) 대한민국 재난·안전 서포터즈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탈북 가족 여정 그려낸 영화 ‘유토피아’···美 600여 개 극장서 개봉
탈북 가족 여정 그려낸 영화 ‘유토피아’···美 600여 개 극장서 개봉
한미일 정상 “공동의 이익과 안보의 위협에 대해 신속 협의…정상회의는 연 1회 이상”
한미일 정상 “공동의 이익과 안보의 위협에 대해 신속 협의…정상회의는 연 1회 이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