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북한
던퍼드 美합참의장 "대북 군사옵션도 생각해야"아스펜 안보포럼서 주장…"북한, 되돌릴 수 없는 길로 가고 있어"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7.07.23 18:33
  • 댓글 0
조지프 던퍼드 미 합참의장 ⓒ 연합뉴스

(연합뉴스) 조지프 던퍼드 미 합참의장이 22일(현지시간) 북한과의 군사적 대치 상황 가능성도 배제하지 말아야 한다고 경고했다.

미 정치전문 매체 폴리티코,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던퍼드 의장은 이날 콜로라도주 아스펜에서 열린 아스펜 안포 포럼에서 "많은 사람들이 대북 군사옵션은 '상상도 할 수 없는 것'이라고 말해왔지만 그런 견해를 약간 바꿔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던퍼드 의장은 "(한반도에서의 군사 대치는)끔찍하고 우리 시대에 경험해보지 못했던 인명 손실을 일으킬 것"이라면서도 "하지만 내가 상대국들에게 계속 얘기해왔듯이 내게 있어 '상상할 수 없는 것'이란 대북 군사옵션이 아니라 북한이 이곳 콜로라도에 닿을 수 있는 핵무기를 개발하도록 놔두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던퍼드 의장은 "그렇기 때문에 내가 할 일은 그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군사옵션을 발전시켜 나가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같은 발언은 지난 4일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 이후 유엔에서 초강경 대북 제재 결의안이 논의되고 미 외교·국방 수뇌부에서도 대북 강경 대응 발언이 잇따르는 가운데 나온 것이다.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는 지난 5일 긴급 소집된 유엔 안보리 회의에서 "우리가 가진 능력 중 하나가 막강한 군사력"이라며 "그것을 사용해야 한다면 사용할 것"이라고 군사 대응 카드를 공론화했다.

던퍼드 의장은 "북한은 핵 탑재 ICBM을 개발하려는, 되돌릴 수 없는 길로 가고 있다"며 "현재의 북한 미사일 공격 능력은 미국이 방어할 수 있지만, ICBM 개발 능력의 증가세는 우려할 만하다"고 말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인터넷뉴스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블링컨 美 국무장관 “미국 제재에 따라, 러시아는 이란·북한 등 악질적인 공급자 의존하게 돼”
블링컨 美 국무장관 “미국 제재에 따라, 러시아는 이란·북한 등 악질적인 공급자 의존하게 돼”
尹 대통령 “통일은 갑자기 올 수도···북한 주민의 실상 정확하게 알려야”
尹 대통령 “통일은 갑자기 올 수도···북한 주민의 실상 정확하게 알려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