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서울 구로구 공사현장서 포탄 88발 무더기 발견…내일 추가수색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20.02.11 00:00
  • 댓글 0

10일 오후 2시 50분께 서울 구로구의 한 신축 공사 현장에서 폭발물로 추정되는 물체가 묻혀 있다는 신고가 접수돼 군과 경찰, 소방당국 등이 출동했다.

경찰은 공사장 작업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 오후 6시 30분께까지 현장을 수색해 박격포탄 형태의 폭발물 총 88발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해당 물체가 녹이 슨 상태로 발견된 점에 비춰 6·25 전쟁 당시 사용된 오래된 불발탄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폭발물이 더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11일 오전 추가 수색을 할 예정이다.(연합)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인터넷뉴스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중-러 합동 해상 훈련 전개, 中 최대 구축함까지 참가
중-러 합동 해상 훈련 전개, 中 최대 구축함까지 참가
BBC인터뷰, 고위급 탈북자 “90년대 초반 청와대 남파간첩 근무”…국정원 “사실무근”
BBC인터뷰, 고위급 탈북자 “90년대 초반 청와대 남파간첩 근무”…국정원 “사실무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