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pinion 기고
지금 소는 누가 지키나?
  • News Desk
  • 승인 2020.03.19 00:54
  • 댓글 0

 

탁월한 사무라이는 왼쪽 눈을 다치면 오른쪽 눈을 가린다고 합니다.

우리는 지금 코로나 바이러스로 온통 나라가 어지럽습니다. 그런데 군부대는 기강이 엉망이네요. 이래도 마음놓고 자도 될까요? 전방이 안전한지 관심을 가져야할 상황이라고 봅니다.

(국민대학교 박휘락 교수/ 국방전문가)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News Desk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 Desk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미국, 美 3대 핵우산 중 하나인 ICBM ‘미니트맨 3’ 발사···2016년 모델 경우, 히로시마 원폭의 22배
미국, 美 3대 핵우산 중 하나인 ICBM ‘미니트맨 3’ 발사···2016년 모델 경우, 히로시마 원폭의 22배
생생한 육성과 최첨단 VR로 만나는 국부(國父), ‘이승만 VR기념관’ 정식 개관
생생한 육성과 최첨단 VR로 만나는 국부(國父), ‘이승만 VR기념관’ 정식 개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