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중국 수교 50주년 맞은 이란 “향후 25년간 광범위한 분야서 협력···中 일대일로 참여”
  • 박상준
  • 승인 2021.03.29 21:13
  • 댓글 0

중국 수교 50주년···향후 25년간 정치·전략·경제 등 광범위한 분야서 협력
‘일대일로’에 참여하는 이란, 중국과 문화교류도 강조
미국, 이란 미사일 개발 연루된 중·러 기업에 경제 제재 단행

중국이 이란에 기부한 위생키트 상자에 표기된 지원문구

이란의 친중노선이 가속화되고 있다. 미국의 경제 제재에 이란은, 중국과 장기 협력 협정 체결 계획을 밝혔다.

▮중국 수교 50주년···향후 25년간 정치·전략·경제 등 광범위한 분야서 협력

이란 외부무 대변인인 사이드 하티브자데는 27일 국영 IRIB 텔레비전서, 중국과의 협력 문서에 서명할 예정임을 밝혔다.

하티브자데 대변인은 “중국과의 수교 50주년을 맞아, 향후 25년간 정치·전략·경제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협력하는 문서에 서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양국의 장기 협정은 지난 2016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이란 방문 때부터 논의한 것이라고 했다.

▮‘일대일로’에 참여하는 이란, 중국과 문화교류도 강조

협정문에는 경제를 중심축으로 하는 포괄적인 협력 계획이 담긴다.

중국이 주도하는 ‘일대일로’ 사업에 이란의 참여, 그리고 양국 민간분야의 협력이 포함될 것이라고 하티브자데 대변인은 말했다.

경제 분야뿐만 아니라, 문화 교류도 강조했다.

하티브자데 대변인은 “정교한 대중문화와 미디어 기반 없이는 포괄적인 전략 참여가 어렵다”고 강조했다.

현지 매체에 따르면, 이날로 예정된 협정 체결식에는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참석했다.

▮미국, 이란 미사일 개발 연루된 중·러 기업에 경제 제재 단행

미국 정부는 이란과 중국을 압박 중이다.

앞서 미국 정부는 2020년 11월 27일, 이란 미사일 개발에 연루된 중국과 러시아 기업들에 대한 경제 제재를 단행했다.

마이크 폼페오 전국무장관은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이들 기업은 미국 정부가 금지하고 있는 민감한 기술과 재료를 이란 측에 제공했다고 지적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박상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美 재무장관 “기준 금리 인상 가능성”···높은 경제성장률과 거액 인프라투자 영향
美 재무장관 “기준 금리 인상 가능성”···높은 경제성장률과 거액 인프라투자 영향
북한 스톡홀름신드롬
북한 스톡홀름신드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