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美 재무장관 “기준 금리 인상 가능성”···높은 경제성장률과 거액 인프라투자 영향
  • 오상현
  • 승인 2021.05.06 20:53
  • 댓글 0

올해 美경제성장률 6~8%. 물가 상승 우려돼 금리 인상 필요
바이든 행정부의 4조 달러 인프라 투자...완만한 금리 인상 촉발할 수도

미국의 기준 금리가 인상될 수도 있다.

❚올해 美경제성장률 6~8%. 물가 상승 우려돼 금리 인상 필요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은 4일 경제 관련 포럼에 참석했다.

옐런 장관은 이날 포럼 연설에서 “우리 경제가 과열되지 않도록 금리가 다소 올라야 할지도 모른다”고 밝혔다.

미 경제의 회복속도가 당초의 전망을 웃돌면서, 물가 상승을 우려하는 가운데 나온 발언이다.
올해 미국의 경제 성장률은 무려 6~8%로 예상된다.

❚바이든 행정부의 4조 달러 인프라 투자...완만한 금리 인상 촉발할 수도

조 바이든 행정부는 현재 총 4조 달러 규모의 인프라 투자계획안과, 교육·복지 투자인 ‘미국 가족 플랜’을 추진 중이다.

옐런 재무장관은 이와 관련해 “추가 지출은 경제 규모에 비해 상대적으로 작은 수준이지만 매우 완만한 금리 인상을 촉발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것은 우리 경제의 경쟁력과 생산성을 위해 필요한 투자”라면서 “이 때문에 우리 경제가 더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오상현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프리덤하우스 “北, 왕조적 전체주의-독재 정권 일당 국가”
프리덤하우스 “北, 왕조적 전체주의-독재 정권 일당 국가”
워싱턴서 ‘공산주의 희생자’ 추모 행사...“北, 마지막 5개 공산주의 체제”
워싱턴서 ‘공산주의 희생자’ 추모 행사...“北, 마지막 5개 공산주의 체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