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북한
북한 체제 붕괴의 신호탄? 2020년 무역 규모, 전년도 1/4 수준
  • 박상준
  • 승인 2021.08.01 18:31
  • 댓글 0

코트라 29일 ‘2020년도 북한 대외무역 동향’ 보고서
2019년 32억 2천 달러 → 2020년 8억 6천만달러
코로나 19에 따른 북한의 국경봉쇄, 국제사회의 대북제재

(자료사진=자유아시아방송 보도화면 캡쳐)

북한이 심상치 않다. 북한의 지난해 전체 무역 규모가 전년 대비 4분의 1 수준으로 떨어졌다. 코로나 19의 대응에 따른 국경 봉쇄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2019년 32억 2천 달러 → 2020년 8억 6천만달러

정부 산하의 무역진흥기관인 코트라는 29일 ‘2020년도 북한 대외무역 동향’ 보고서를 발표했다.

코트라는 지난해 북한의 전체 무역 규모가 2019년의 4분의 1 수준이었다고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북한의 전체 무역액은 8억 6천 300만 달러다. 전년도는 32억 2천 450만 달러였다.

무려 73%나 감소한 수치다.

지난해 수출은 2019년 대비 68% 감소한 8천 930만 달러였다. 수입은 74% 감소한 7억 7천 367만 달러로 집계됐다.

❚코로나 19에 따른 북한의 국경봉쇄, 국제사회의 대북제재

큰 폭의 교역량 감소에는 코로나19에 따른, 북한의 국경 봉쇄가 주 요인으로 분석됐다.

더불어 유엔 등 국제 사회의 대북 제재도 원인으로 지적됐다.

최대 수출 품목이던 철강은 61% 감소했다. 시계와 부속품 수출도 1/7 수준(700만달러)로 급감했다.

수출 증가 품목도 있었다.

반면 음료 및 알코올 제품과 식초는 170%, 철강제품은 54%, 아연과 아연 제품은 60%로 증가했다.

북한의 주요 교역국에서 중국 편중 현상은 두드러진다. 중국 95%, 러시아 5%, 베트남 2%, 인도 0.7%의 비율이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박상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올해 추석 최고의 덕담은 “화천대유 하세요, 3억 5천만원 → 4000억원”
올해 추석 최고의 덕담은 “화천대유 하세요, 3억 5천만원 → 4000억원”
美 국방부 “한국보다 더 강력한 동맹 없어”
美 국방부 “한국보다 더 강력한 동맹 없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