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탈레반, 北의 우방인 중국과 가까워지면서도 “미국산 무기 北 판매 없을 것” 주장
  • 오상현
  • 승인 2021.09.07 17:36
  • 댓글 0

미 공화당, 미군이 남기고 간 무기 탈레반이 북한에 판매 우려돼
탈레반 대변인, 6일 ‘SBS 8시 뉴스’와의 화상 인터뷰 “그럴 일 없다”
북한과 어떤 관계도 없다? 북한 우방인 중국과 가까워지는 탈레반 “중국은 가장 중요한 파트너”

아프가니스탄을 장악한 이슬람 무장세력 탈레반이, 미군 무기를 북한에 판매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미 공화당 의원들은 탈레반이 아프간에 남겨진 미군 무기를 북한에 판매할 가능성에 대해 지적했다.

❚탈레반 대변인, 6일 ‘SBS 8시 뉴스’와의 화상 인터뷰 “그럴 일 없다”

수하일 샤힌 탈레반 대변인은 6일 ‘SBS 8시 뉴스’와의 화상 인터뷰에서 남겨진 무기를 북한에 판매할 가능성에 대해 “그럴 일은 없다”고 단언했다.

이 대변인은 미군의 무기는 “우리 자신을 위해 필요한 무기”라며 “북한에 절대로 판매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는 북한과 어떤 관계도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북한의 우방인 중국과 가까워지고 있다.

❚북한과 어떤 관계도 없다? 북한 우방인 중국과 가까워지는 탈레반 “중국은 가장 중요한 파트너”

자비훌라 무자히드 탈레반 대변인은 2일 “중국은 우리의 가장 중요한 파트너”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무자히드 대변인은 한 이탈리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중국의 ‘일대일로’에 특히 관심이 많다면서 “(중국은) 우리에게 기본적이고 특별한 기회를 줄 것”이라고 했다.

❚“탈레반은 상당량의 미국산 무기로 무장했다”

미 하원 감독개혁위원회의 제임스 코머 공화당 간사와 국가안보 소위원회의 글렌 그로스맨 공화당 간사는 23일 탈레반이 아프가니스탄에 남은 미국산 무기를 확보한 데 강한 우려를 나타내는 공개서한을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에게 보냈다.

의원들은 서한에서 “탈레반은 상당량의 미국산 무기로 무장했다”며 “바이든 행정부는 현재 탈레반이 확보해 운영하고 있는 무기 시스템과 그 규모에 대해 전혀 알지 못하는 것 같다”고 주장했다.

해당 무기와 장비들은 탈레반이 함락된 후, 아프간군이 두고 간 것들이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오상현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가정까지 통제하는 중공(中共)···‘미성년 범죄’는 부모 탓, 처벌 추진
가정까지 통제하는 중공(中共)···‘미성년 범죄’는 부모 탓, 처벌 추진
6만 8천명의 北사이버 전사 막기 위해, 미국과 영국, 한국 등 30여개국 ‘공동선언문’ 채택
6만 8천명의 北사이버 전사 막기 위해, 미국과 영국, 한국 등 30여개국 ‘공동선언문’ 채택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