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北에 핵무기 기술 전수한 ‘칸 박사’ 사망···CIA “지구상에서 가장 위험한 인물 중 하나”
  • 김영주
  • 승인 2021.10.11 21:28
  • 댓글 0

엇갈리는 평가. 본국에서는 영웅 vs 서방세계에서는 악명(惡名)
2004년 체포된 칸 박사···북한, 이란, 리비아 등 불량국가 핵기술 판매 포착돼
북에 핵무기 기술 넘긴 칸 박사의 궤변 “북한 정권 핵무기 사용 가능성은 적어”

북한에 핵무기 기술을 전수한 파키스탄 칸 박사가 사망했다.

파키스탄 정부는 10일 ‘파키스탄 핵무기 개발의 아버지’로 불리는 칸 박사가 85세의 나이로 숨졌다고 밝혔다. 사인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었다.

❚엇갈리는 평가. 본국에서는 영웅 vs 서방세계에서는 악명(惡名)

칸 박사에 대한 평가는 엇갈린다.

본국에서는 국가적 영웅이다. 파키스탄이 이슬람 국가 최초의 핵무기 보유국이 되는 데 공을 세운 탓이다.

반면 서방세계에서는 악명(惡名) 높은 인물이다. 북한과 이란 등 불량 국가에 핵무기 제조 기술을 판매한 이유다.

임란 칸 파키스탄 총리는 트위터를 통해 “파키스탄이 국가적 아이콘을 잃었다”며 그가 파키스탄을 핵무기 국가로 만드는 데 결정적인 공헌을 해 국가의 사랑을 받았다고 말했다.

‘뉴욕타임스’는 10일 칸 박사의 사망 소식을 전하면서 “CIA에 칸 박사는 지구상에서 가장 위험한 인물 중 하나였다”며 “그의 대중적 이미지는 단순히 정부에 헌신한 인물이지만, 사적으로는 왕족처럼 살았으며 작고 비밀스러운 왕국의 통치자처럼 행동했다”고 평가했다.

❚2004년 체포된 칸 박사···북한, 이란, 리비아 등 불량국가 핵기술 판매 포착돼

파키스탄 당국은 2004년 칸 박사를 체포하기도 했다. 칸 박사가 자신의 밀매조직을 활용, 북한과 이란, 리비아 등 불량 국가들에 핵기술을 판매한 증거가 포착된 이유였다.

미국 중앙정보국(CIA)과 영국 정보당국 등의 결실이었다.

❚북에 핵무기 기술 넘긴 칸 박사의 궤변 “북한 정권 핵무기 사용 가능성은 적어”

CIA는 특히 칸 박사가 1990년대 여러 차례 평양을 방문해 김정일 국방위원장과 북한 관리들을 만나 우라늄 농축시설 설계도 등 핵무기 제조 기술을 전수했다고 밝혔으며, 칸 박사는 체포된 뒤 TV 연설을 통해 관련 혐의를 시인하고 공개적으로 사과한 바 있다.

그럼에도 칸 박사는 북한의 핵사용 가능성은 낮다고 주장한 바 있다.

칸 박사는 지난 2013년 미국 ‘폭스뉴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을 방문해 핵·미사일 개발을 도왔다고 거듭 시인했다. 그러나 북한 정권이 핵무기를 사용할 가능성은 작다고 주장했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김영주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러시아 군사 9만여명, 우크라이나 국경 결집 중
러시아 군사 9만여명, 우크라이나 국경 결집 중
인도네시아 자바섬 화산 폭발···화산재 마을 뒤덮어, 13명 이상 숨져
인도네시아 자바섬 화산 폭발···화산재 마을 뒤덮어, 13명 이상 숨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