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이제 코 안 찔러도 되나?’···국내 연구팀 ‘가글’ 코로나 키트 개발
  • 박상준
  • 승인 2022.02.17 23:33
  • 댓글 0

전북대학교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김달식 교수 연구팀 개발
검사 결과는 5분, 민감도가 97.8% 특이도는 100%
미국 미생물학회 국제학술지 ‘마이크로바이올로지 스펙트럼’ 온라인판에 게재

기존코로나 검사방법

‘코에 면봉 찌르는 시대가 지날까’

가글만으로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알 수 있는 검사법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전북대학교병원은 진단검사의학과 김달식 교수 연구팀이 ‘가글’ 방식의 신속항원검사키트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입안의 바이러스를 고농도로 채취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작두콩에 들어 있는 특정 성분이 입안의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잘 떼어내는 성질을 활용한 것이다.

연구팀은 민감도가 97.8% 특이도는 100%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민감도는 코로나19 환자를 양성으로 판단하는 확률이고, 특이도는 음성인 사람을 음성으로 판단하는 확률이다.

검사 결과가 나오기까지는 5분 정도 걸린다. 기존의 신속항원키트보다 10여분이 단축됐다.

이번 연구 결과는 미국 미생물학회가 발행하는 국제학술지 ‘마이크로바이올로지 스펙트럼’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박상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尹의 ‘탈북 어민 북송 사건’ 조사 필요성을 언급···美 전문가 “전적으로 올바른 일”
尹의 ‘탈북 어민 북송 사건’ 조사 필요성을 언급···美 전문가 “전적으로 올바른 일”
서울시청 앞 광장  6·25 남침전쟁 사진전 개최
서울시청 앞 광장 6·25 남침전쟁 사진전 개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