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pinion 성명
[자유총연맹 성명] 김정은 핵실험 폭거, 자멸을 선택했다
  • 블루투데이
  • 승인 2016.09.09 17:48
  • 댓글 0
한국자유총연맹(중앙회장 김경재)은 북한이 오늘 오전 함북 길주군 풍계리에서 전 세계를 향해 역대 최대급 핵실험을 실시한 데 대해 엄청난 충격과 경악을 금치 못하며 김정은 정권의 광적인 폭거에 맞서 대한민국과 5000만 국민의 생존권을 수호하기 위한 충정에서 다음과 같은 입장을 천명한다.
1. 우리는 북한의 5차 핵실험을 오직 3대세습 정권의 존속을 위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파괴하고 7500만 민족의 생명까지 위협하는 극히 무모한 시대착오적 폭거로 규정하며, 이른바 ‘9‧9절’(북한정권 수립일)에 벌어진 이 자폭의 몸부림을 대한민국 국민과 민족 전체의 이름으로 강력히 규탄한다.
1. 우리는 이번 핵실험이 유엔 안보리 결의 2270호는 물론 최근 G20 정상회의(중국 항조우)와 동아시아정상회의(EAS‧라오스 비엔티안)의 ‘북핵 폐기 촉구’ 성명 등 국제사회의 거듭된 경고를 묵살한 채 강행됐다는 데 예의 주목하며, 전례 없이 혹독한 제재와 압박으로 북한을 엄중히 단죄할 것을 국제사회에 촉구한다.
1. 우리는 북한이 5차 핵실험으로 광적인 무모함을 다시 한 번 보여주며 결국 자멸을 선택한 것으로 인식하며, 어떠한 도발과 위협도 북한 정권의 파멸과 붕괴를 막지 못할 것임을 엄숙히 경고한다. 아울러 김정은 정권의 반인륜성과 반평화성을 직시, 절망적인 상황에서도 스스로 변화의 단초를 만들어나갈 것을 북한 동포들에게 간곡히 호소한다.
1. 우리는 핵실험에 이어 돌발할 수 있는 추가 도발 징후에 철저히 대비하는 한편 전술핵무기 재배치 등 가능한 모든 방법을 총동원하고 한 걸음 더 나아가 ‘레짐 컬렙스(regime collapse)' 등 북한 체제의 본질적 변화를 위한 조치를 미국 등 주요 우방 및 유엔과 함께 즉각 착수할 것을 정부에 촉구한다.
1. 우리는 5차 핵실험으로 사드 배치의 불가피성이 명백히 확인됐다고 판단하며 하루빨리 사드 배치 문제를 둘러싼 공허한 논란을 접고 국익과 안보 위협 앞에 하나 된 모습으로 진정한 국론통합을 이룩할 것을 여야 정치권과 국민들에게 엄숙히 당부한다.
1. 우리는 북한의 연이은 핵‧미사일 도발이 김정은 정권의 위기의식과 불투명한 미래를 극명하게 반영하고 있다고 판단하며, 이제 북한체제의 본질적 변화 등 급변사태 발생과 통일에 대비해 ‘100만 통일선봉대’ 양성‧운영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을 다짐한다.
2016년 9월 9일
한국자유총연맹 350만 회원 일동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블루투데이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파친코’ 이민진 작가 “재일한인들, 거짓말과 속임수에 속아 북송돼”
‘파친코’ 이민진 작가 “재일한인들, 거짓말과 속임수에 속아 북송돼”
골드버그 대사 “다누리 발사 성공 축하···韓美파트너십이 우주까지 확대되는 훌륭한 사례”
골드버그 대사 “다누리 발사 성공 축하···韓美파트너십이 우주까지 확대되는 훌륭한 사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