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안전
20년 넘은 유·도선, 계속 운항하려면 선박검사 받아야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7.03.27 15:15
  • 댓글 0
▲ 유람선[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없음] ⓒ 연합뉴스
국민안전처는 선령 기준을 초과한 유선(놀잇배)과 도선(단거리 교통 선박) 관리를 강화하는 '선령기준 초과 유선 및 도선의 선박검사 및 선박관리평가 기준'을 제정해 행정예고했다고 27일 밝혔다.
과거 유·도선은 선박안전법에 따라 선박검사에만 합격하면 선령에 제한 없이 계속 운행할 수 있었다.
지난해 2월 '유선 및 도선 사업법 시행령'이 개정돼 선령 기준을 20년 이하로 정했다.
이에 따라 선령 20년이 된 유·도선을 연장 운행하려면 국민안전처장관이 고시하는 강화된 선박검사를 매년 받아야 한다.
선령 25년이 넘어 추가로 연장 운항하려면 매년 선박관리평가도 받아야 한다.
현재 선박안전법 적용 대상인 유·도선 556척 가운데 선령 20년 이상은 214척(38%)이다.
이들은 노출된 상갑판과 모든 의심지역의 두께측정, 개조·변경시 복원성시험, 절연저항시험, 여객·기관구역 화재탐지장치 추가 설치 등 기준에 따라 선박검사를 받아야 한다.
선박관리평가는 별도의 평가단으로부터 선박정비·검사, 선박사고 예방관리, 편의시설관리 등 항목에서 총 80점 이상을 받아야 합격한다.
국민안전처 최복수 안전총괄기획관은 "안전관리를 강화하면서도 선박의 상태에 따라 연장 운항할 수 있게 함으로써, 승객안전과 선박의 합리적인 운영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매티스
매티스 "미군사행동은 美 고유권한” 문 대통령 반박 논란?
“을지훈련 중단하라” 촛불세력의 두얼굴… “북핵은 美에 맞선 광선검”
“을지훈련 중단하라” 촛불세력의 두얼굴… “북핵은 美에 맞선 광선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