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opinion Blue Card
[카드뉴스] 北 긴장 격화 빌미, 한한·미 연합군사훈련 중지 요구
  • 김영주
  • 승인 2018.01.12 14:05
  • 댓글 1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김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 Peter kim 2018-01-13 00:06:05

    절대로 반대한다.
    북한의 고도전략적 전술에 속아
    또다시 시행착오에 과오를 거듭하면안된다고 생각 한다.
    조건부 동계올림픽 참가는 절대로
    불허 한다.
    세계적 순수한 국가적 스포츠축제와국가안보를 위한 자주국방에 주권을
    어찌하여 조건부 협상의 대상이 될수있을까?
    왜? 언론과 메스컴들은 올바른 국민들의 민심을 제대로 읽어내지못하는언론보도를 할까?
    국민을 위한 국익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책임정책을 하기를 바란다.
    국민들은 바란다!
    월남과 같은 평화를 가장한 적화
    통일을 걱정하고 두려워 한다.
    북한은 평화를 가장하며 적화통일을노리는 전략이다   삭제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승자도 패자도 없는 싱가포르  미. 북 정상회담”
    “승자도 패자도 없는 싱가포르 미. 북 정상회담”
    미 국방부 “8월 미-한 연합 군사훈련 계획 모두 유예”
    미 국방부 “8월 미-한 연합 군사훈련 계획 모두 유예”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