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재난
'술에 취한' 태국 최대축제 송끄란…교통사고 323명 사망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8.04.17 10:48
  • 댓글 0
음주 교통사고 현장 조사하는 태국 경찰 ⓒ 연합뉴스

송끄란' 축제 때마다 음주 교통사고로 몸살을 앓는 태국에서 올해도 어김없이 수천 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해 사상자가 속출했다고 현지 언론이 17일 보도했다.

태국 도로안전센터에 따르면 송끄란 축제를 앞둔 지난 11일부터 15일까지 닷새간 전국에서 3천1건의 크고 작은 교통사고가 발생해 323명이 죽고 3천140명이 다쳤다.

올해 송끄란 축제 기간 사고 건수는 작년 같은 기간(2천980건)보다 소폭 늘었고, 사망자 수는 작년(305명)보다 5.9% 증가했다.

송끄란 축제 기간 교통사고 사상자가 급증하는 주요 원인은 음주 운전이다.

이 기간 전체 음주 운전 적발 사례는 6천541건에 달했다.

송끄란 물축제 즐기는 관광객 ⓒ 연합뉴스

또 송끄란 축제 마지막 날인 지난 15일 하루 동안 발생한 552건의 교통사고를 유형별로 분류한 결과 음주 운전 사고가 42%에 달했다. 이날 하루 동안 음주 운전 사고로 69명이 죽고 589명이 다쳤다.

태국 정부는 올해도 음주 운전 사고 예방을 위해 다양한 단속 및 처벌 규정을 시행했지만, 사고 건수와 사상자 수는 지난해보다 오히려 늘었다.

태국 경찰은 음주 운전과 관련해 7천372대의 오토바이와 2천727대의 승용차 및 트럭을 압수했고, 수도 방콕에서만 37명의 악성 음주 운전자에게 전자 발찌를 채워 야간 외출을 통제했다.

송끄란 물축제 즐기는 관광객들 ⓒ 연합뉴스

연합뉴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인터넷뉴스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북한이 질색하는 글로벌호크 2·3호기 한국 왔다
북한이 질색하는 글로벌호크 2·3호기 한국 왔다
조 바이든, 차기 대선서 트럼프와 맞붙는다
조 바이든, 차기 대선서 트럼프와 맞붙는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