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재난
통영 해상 항해하던 유조선서 불…경비함정 등 출동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8.05.08 11:10
  • 댓글 0
ⓒ 연합뉴스

8일 오전 9시 10분께 경남 통영시 홍도 남방 18해리 해상을 항해 중이던 파나마 선적 7천700t급 유조선에서 불이 났다.

해당 유조선에는 승선원 21명이 탑승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확인된 바 없다고 통영해경은 설명했다.

앞서 해당 유조선으로부터 발생한 조난 신호를 청취한 통영VTS(해양교통관제시스템)는 통영해경 상황실로 상황을 전파한 것으로 확인됐다.

통영해경은 경비함정 1대와 헬기 1대를 사고 해역으로 급파했다.

사고 해역의 파고가 높은 등 해상 기상이 좋지 않아 접근에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전해졌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경비함정 등이 전속력으로 현장으로 이동하고 있으며 자세한 피해 상황 등은 도착해봐야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북미회담 취소,  사전에 청와대 통보받지 못한 이유
북미회담 취소, 사전에 청와대 통보받지 못한 이유
여성의소리, 28일부터 탈북 여종업원 북송 주장하는 ‘민변’ 규탄 릴레이 1인시위 펼친다
여성의소리, 28일부터 탈북 여종업원 북송 주장하는 ‘민변’ 규탄 릴레이 1인시위 펼친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