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재난
통영 해상 항해하던 유조선서 불…경비함정 등 출동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8.05.08 11:10
  • 댓글 0
ⓒ 연합뉴스

8일 오전 9시 10분께 경남 통영시 홍도 남방 18해리 해상을 항해 중이던 파나마 선적 7천700t급 유조선에서 불이 났다.

해당 유조선에는 승선원 21명이 탑승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확인된 바 없다고 통영해경은 설명했다.

앞서 해당 유조선으로부터 발생한 조난 신호를 청취한 통영VTS(해양교통관제시스템)는 통영해경 상황실로 상황을 전파한 것으로 확인됐다.

통영해경은 경비함정 1대와 헬기 1대를 사고 해역으로 급파했다.

사고 해역의 파고가 높은 등 해상 기상이 좋지 않아 접근에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전해졌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경비함정 등이 전속력으로 현장으로 이동하고 있으며 자세한 피해 상황 등은 도착해봐야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