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테러 안전
반려견과 함께 국립자연휴양림서 여름 휴가 즐겨요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8.06.14 11:52
  • 댓글 0

7월 1일부터 산음·검마산 자연휴양림 시범운영…21일부터 선착순 예약

올해 여름 휴가철부터 경기 양평 산음 자연휴양림(두메지구)과 경북 영양 검마산 자연휴양림 등 국립자연휴양림 2곳에는 반려견과 동반 입장해 함께 숙박할 수 있다.

산림청은 다음 달 1일부터 반려견과 동반 입장이 가능한 국립자연휴양림 2곳을 시범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그동안 전국 40개 국립자연휴양림은 반려동물 동반 입장을 금지해 불편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산음 자연휴양림 두메지구는 일반 휴양객과 이용공간이 분리돼 있고 수도권에 있어 접근성이 우수하다.

검마산 자연휴양림은 산림문화휴양관 1동으로 구성된 소규모휴양림으로 휴양림 전체를 반려견과 함께 이용할 수 있다.

동반 입장하려면 동물보호법에 따른 반려동물로 등록돼 있어야 하며 나이(6개월 이상 10년 이하), 몸무게(15㎏ 이하 중소형견), 예방접종 등 세부 기준도 충족해야 한다.

이용객과 반려견의 안전을 위해 8종의 맹견과 대형견, 질병 등이 있는 경우는 입장할 수 없다.

이들 자연휴양림은 반려견 가족의 휴양수요 충족이라는 운영 취지를 고려해 반려견을 동반해야만 이용이 가능하다.

입장 가능한 반려견 수는 1일 입장객은 1마리, 숙박객은 객실당 2마리까지이며, 시범운영 기간(7.1∼12.31) 반려견 동반 입장에 따른 추가 요금은 없다.

이들 자연휴양림에는 반려견 놀이시설과 편의시설 등이 있으며 시설은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안전을 위해 이동할 때 반드시 안전줄(목줄)을 착용하고 배변 봉투를 소지해야 한다.

반려견을 동반해 국립자연휴양림을 방문하려는 사람은 오는 21일부터 국립자연휴양림 누리집(www.huyang.go.kr)에서 선착순으로 예약할 수 있다.

이용석 산림휴양등산과장은 "반려견과 함께 자연휴양림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면서 일반 이용객이 피해를 보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일 계획"이라며 "국립자연휴양림을 모두가 즐겁게 이용할 수 있도록 불편사항을 해결해 가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연평도 포격 도발’ 티셔츠 프로젝트 “기억합시다. 해병들의 희생을, 주적 북한의 도발임을”
‘연평도 포격 도발’ 티셔츠 프로젝트 “기억합시다. 해병들의 희생을, 주적 북한의 도발임을”
미·북의 위험한 협상, 文 정부는 北 편애중
미·북의 위험한 협상, 文 정부는 北 편애중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