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강화되는 중-러 벨트···시진핑 “중국과 러시아는 주권과 안보 등 핵심 이익에 서로를 지지”
  • 박상준
  • 승인 2022.06.19 16:20
  • 댓글 0

시진핑 “중국은 러시아와 실무 협력이 안정되고 계속되길 희망”
중국의 주장···러시아의 우크라니아 침공은, NATO와 서방의 도발 탓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5일 전화 통화를 가졌다.

❚시진핑 “중국은 러시아와 실무 협력이 안정되고 계속되길 희망”

중국 관영 신화 통신에 따르면, 시 주석은 푸틴 대통령에게 “각국은 책임감 있는 방식으로 우크라이나 위기를 타당하게 해결할 수 있게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은 러시아와의 실무 협력이 안정되고 계속되기를 희망한다”며 “중국은 러시아와 함께 주권과 안보와 같은 핵심 이익과 주요 관심사에 대해 서로를 계속 지지할 용의가 있다”고 했다.

러시아 크렘린궁도 푸틴 대통령과 시 주석의 통화 사실을 전하면서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상황에 대한 근본적인 평가를 설명했다”고 발표했다.

크렘린궁에 따르면 시 주석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정당성에 주목했다. 외부 세력이 국가 안보에 위협을 가하는 상황에서, 국가 이익을 보호하기 위한 조처였다는 주장이다.

❚중국의 주장···러시아의 우크라니아 침공은, NATO와 서방의 도발 탓

실제로 중국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규탄하거나, 침략이라고 언급한 바 없다. 오히려 북대서양조약기구 (NATO·나토)와 서방이 도발했다고 했다.

앞서 푸틴 대통령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기 몇 주 전인 2월 4일 베이징을 방문했다. 시 주석과 정상회담을 열어, 양국 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박상준  press@bluetoday.net

<저작권자 © 블루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국제 질서 수호’ 주장하며, 밀착하는 중국과 러시아...시진핑, 러시아 국빈 방문
‘국제 질서 수호’ 주장하며, 밀착하는 중국과 러시아...시진핑, 러시아 국빈 방문
反中연대 ‘오커스’···호주, 핵 추진 잠수함 도입 계획 발표
反中연대 ‘오커스’···호주, 핵 추진 잠수함 도입 계획 발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