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대학생들 文정부 규탄 “대한민국 우표에 북괴 수령 김정은 얼굴이 웬 말이냐”“수백 수천만의 인권 유린한 독재자의 웃는 얼굴 대한민국 우표에 넣는 건 몰역사적인 처사”
  • 김성훈
  • 승인 2018.10.15 00:42
  • 댓글 34
한국대학생포럼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발행 규탄시위 현수막 “‘박정희 우표’는 가로막고 ‘김정은 우표’는 발행하고” 사진=한국대학생포럼 페이스북

우파 성향 대학생 단체 한국대학생포럼은 13일 오전 11시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우정사업본부의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 발행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대학생들은 “‘박정희 우표’는 가로막고 ‘김정은 우표’는 발행하고”, “규탄한다 ‘김정은 기념우표’”, “대한민국 우표에 북괴수령 얼굴이 웬말이냐”, “(북한) 사람이 먼저다”, “니가...거기서 왜 나와”등의 현수막과 피켓을 들고 규탄 성명을 발표했다.

우정사업본부는 9월 12일 2018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를 총 400만장의 규모로 발행했다. 그리고 이번 달에는 2018년 남북정상회담 기념 우표첩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 과정에서 우정사업본부는 취미 우표 통신판매 서비스에 등록된 고객 29,914명에게 정상회담 기념우표 발행 안내 우편물을 이례적으로 발송했다. 또한 지방우정청과 우체국이 판매실적을 위해 올리기 위해 직원들에게 우표를 강매했다는 논란까지 불거졌다.

반국가단체 북한의 수괴 김정은과 문재인 대통령의 악수 사진이 담긴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 사진=한국대학생포럼 페이스북

한국대학생포럼은 기자회견에 앞서 11일 ‘우정사업본부의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 발행을 규탄한다’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했다.

한국대학생포럼은 첫째로 “역대 대통령의 취임 기념우표를 제외하고 지난 10년간 대통령 얼굴이 들어간 우표는 이번 기념우표가 유일하다”며 “이는 70, 80년대 대통령 얼굴이 들어간 우표를 수시로 발행했던 권위주의 정권 시절의 전조라고 볼 수밖에 없다”고 했다.

둘째로 “수백 수천만의 인권을 유린하고 있는 독재자의 웃는 얼굴을 대한민국 공식 우표에 기어코 집어넣은 우정사업본부를 규탄한다”며 “‘아직’ 북한의 ‘정상국가화’가 이루어지지도, 과거에 대한 반성과 화해의 절차가 공식적이고 법적으로 시작되지도 않은 단계에서 김정은의 얼굴을 대한민국 공식 우표에 넣는 것은 너무나도 몰역사적인 처사라고 볼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끝으로 “박정희 대통령 기념우표 발행은 불발시키면서 김정은 얼굴이 들어간 우표를 발행하는 이중적인 행태를 보인 우정사업본부를 규탄한다”며 위 세 가지 사항에 대한 우정사업본부의 해명을 요구했다.

다음은 한국대학생포럼 성명서 全文.

[성명] 우정사업본부의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 발행을 규탄한다

우정사업본부는 지난 9월 12일 2018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를 총 400만장의 규모로 발행했다. 그리고 이번 달에는 2018년 남북정상회담 기념 우표첩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 과정에서 우정사업본부는 취미 우표 통신판매 서비스에 등록된 고객 29,914명에게 정상회담 기념우표 발행 안내 우편물을 이례적으로 발송했다. 또한 지방우정청과 우체국이 판매실적을 위해 올리기 위해 직원들에게 우표를 강매했다는 논란까지 불거졌다고 한다. 우정사업본부의 이번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 발행에 대해 위와 같은 논란을 차치하고서라도 한국대학생포럼은 다음과 같이 세 가지 사항을 규탄하고자 한다.

첫째, 한국대학생포럼은 평화를 기념하는 우표가 아니라 남북정상을 기념하는 우표를 발행한 우정사업본부를 규탄한다. 2000년 1차 남북정상회담과 2007년 2차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에는 김대중 전 대통령이나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진이 들어가지 않은 반면, 이번 3차 남북정상회담 기념우표에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이 같이 찍은 사진을 사용했다. 이전 남북정상회담이 정상회담일에 맞춰서 발행하고, 이번 기념우표는 정상회담 5개월 후에 발행을 했다고 하더라도 역대 대통령의 취임 기념우표를 제외하고 지난 10년간 대통령 얼굴이 들어간 우표는 이번 기념우표가 유일하다. 이는 70, 80년대 대통령 얼굴이 들어간 우표를 수시로 발행했던 권위주의 정권 시절의 전조라고 볼 수밖에 없다. 우정사업본부는 왜 이번에는 한반도 그림이 아닌 두 정상의 사진을 굳이 사용했는지를 명백히 밝혀야 한다.

둘째, 한국대학생포럼은 수백 수천만의 인권을 유린하고 있는 독재자의 웃는 얼굴을 대한민국 공식 우표에 기어코 집어넣은 우정사업본부를 규탄한다. 김정은은 헌법, 법률상 여전히 대한민국 이북지역을 점거하고 지난 70년간 대한민국의 최대 위협이 되었던 반국가단체의 수뇌다. 뿐만 아니라 그의 형 김정남을 독살하고 고모부 장성택을 처형했던 잔혹한 독재자다. 김정은 치하의 북한 정권은 지금도 공개처형을 시행하고 있고, 정치범 수용소를 통해 최소 8만 명에서 12만 명의 주민의 인권을 침해하고 있으며 언론, 출판, 집회의 자유와 종교의 자유를 원천적으로 부정하고 억압하고 있는 인류 최악의 권력 집단이라고 할 수 있다. 김정은이 유엔인권선언에 기반해 인류 보편적 기준에서 인권 문제를 조금이라도 개선하려고 한 적이 있었는가? 김정은이 북한의 최고 통치권자로서 그가 한번이라도 대한민국에 위해를 가했던 북한의 무수한 만행들에 대해서 잘못을 시인하거나 사과를 표명한 적이 있었는가? ‘아직’ 북한의 ‘정상국가화’가 이루어지지도, 과거에 대한 반성과 화해의 절차가 공식적이고 법적으로 시작되지도 않은 단계에서 김정은의 얼굴을 대한민국 공식 우표에 넣는 것은 너무나도 몰역사적인 처사라고 볼 수밖에 없다. 우정사업본부는 이러한 몰역사적인 선택에 대해 해명을 해야 한다.

셋째, 마지막으로 한국대학생포럼은 박정희 대통령 기념우표 발행은 불발시키면서 김정은 얼굴이 들어간 우표를 발행하는 이중적인 행태를 보인 우정사업본부를 규탄한다. ‘박정희 대통령 탄생 100돌 기념우표’ 발행은 이미 2016년 5월 우정사업본부 발행 심의회에서 만장일치로 통과되었던 사안이다. 그러나 정권이 바뀐 직후의 시점인 작년 7월 12일, 우정사업본부는 ‘박정희 대통령 탄생100돌 기념우표 발행을 재심의 과정을 통해 결국 뒤집어엎어 없었던 일로 만들었다. 이에 대해 우정사업본부는 반발과 재심의 요구가 빗발쳤다는 이유를 댔지만 한 쪽의 목소리만을 수용해 우표 발행 사업을 취소해 역대 대통령 기념사업에 큰 오점을 남겼다는 비판을 피할 수는 없다. 한국대학생포럼은 정치적 압력에 따라 특정 대통령의 우표가 발행이 되지 못하는 일이 생기면 안 된다고 반발했고, 한국우편사업진흥원의 ‘나만의 우표 서비스’를 통해 박정희 대통령 탄생 100주년 기념우표를 자체적으로 제작해 후원자들에게 보급했다. 우정사업본부는 ‘대한민국 전 대통령의 우표’를 정권의 눈치 보느라 발행하지 않고 ‘대한민국 우표에 들어가지 말아야 할 사람의 우표’를 발행한 것이다.

뿐만 아니라 우정사업본부는 지난 8월 보수 시민단체 ‘프리덤칼리지’의 ‘나만의 우표’ 서비스를 통한 대한민국 건국 70주년 우표 제작 요청을 거부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우본의 관계자는 건국이념에 대해 정치적 논쟁과 다양한 견해가 있으며 논쟁이 있는 부분에 대해서 수정 요청을 했다”고 밝혔다. 한국대학생포럼은 우정사업본부가 북한 김정은의 사진이 대한민국 공식 우표에 사용되는 부분에 있어서 정치적 논쟁과 다양한 견해가 있다는 사실은 의도적으로 무시한 채 무슨 이유로 발행을 강행했는지 의문을 제기한다. 논리적이고 합당한 해명이 없다면, 이것은 우정사업본부가 그저 정권의 힘에 좌지우지되어 이중성을 보이는 것으로 간주할 수밖에 없다.

이에 한국대학생포럼은 우정사업본부의 권력편향, 몰역사성, 그리고 이중성에 대해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13일 오전 11시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2018. 10. 11

행동하는 지성

한 국 대 학 생 포 럼

후원계좌 : 신한은행 140-012-402064

예금주 : 한국대학생포럼

 

안보단체 블루유니온에서 운영하는
블루투데이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기사에 언급된 취재원과 독자는 블루투데이에 반론, 정정, 사후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권리요구처 : press@bluetoday.net


© 블루투데이 " 사랑과 용서로 하나된 국민이 최강의 국가안보입니다 "

김성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4
  • kangssun34 2018-11-10 09:27:44

    우정당사자가 아니고 종북문제인정권이 문제이다 국민은 아사지경이여서 모녀가 삶에지처서 제주도에서 투신자살하고 노동자들에 하로1만원자리 고시원에서 불타죽는데도 아랑곳않고 정은이놈에게 메딜려사 이북에 동서고석철도와 도로를 내줄것만 필사적인데 아국민에 생사에는 관심없고 정은을위해서 비핵도포기한것들이 이나라를피폐케한다   삭제

    • 김상진 2018-11-06 23:13:19

      주적인 북한에 굴욕으로 돈받치고
      대한민국 위기만들어적국에 넘겨 우리
      대한민국 국민불안하게하는 주사파정권
      물러가야 합니다 국민들이 힘모아 몰아
      주사파 정권 물러나게만들어야합니다
      나라헌법동수시 모든것을무너지게만드는
      정권을 타도합시다   삭제

      • 트리 2018-11-04 22:20:13

        이건 정말 정신나간거다 건강검진 시키고 촛불 다시 들어야한다~ 젊은이들이 나서줘서 고맙지만 모두 동참해야 합니다 이렇게 북한에 넘기려는건 모두같이 망하자는겁니다~   삭제

        • 미래아이 2018-11-04 21:20:23

          둘다 막아야지
          대학생들이면 의식좀가지고살아라   삭제

          • 아직기억해 2018-11-04 09:16:20

            박정권의 잘못이나 적폐가 있었다해도 김정은 3대의 악폐와 반인륜적인 행위에 비하면 천분의 1이라도 될까?   삭제

            • 진짜 한국인 2018-11-03 17:34:02

              그나마 제대로 볼줄 아는 젊은 새대가 있다는 거에 작은희망을 갖는다..   삭제

              • 한국인 2018-11-03 15:22:06

                이 정부는 진짜 김정은의 노예가 확실하군요   삭제

                • 조스 2018-11-02 14:52:16

                  우체국과 금융거래 끊었습니다.   삭제

                  • 뺄갱이 2018-10-31 13:03:27

                    곧 무너질 공산국가.   삭제

                    • 빨개미 2018-10-31 13:02:21

                      곧 무너질 빨갱이 나라.   삭제

                      3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백두칭송” 김정은 찬양 방관한다면 국가정보원 존재 이유 없다.
                      “백두칭송” 김정은 찬양 방관한다면 국가정보원 존재 이유 없다.
                      北韓 해외파견 노동자들 `대북제재 여파` 직격탄
                      北韓 해외파견 노동자들 `대북제재 여파` 직격탄
                      여백
                      Back to Top